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관광레저종합 투데이뉴스
플라이강원, 양양↔대만 타이중 취항…타이베이ㆍ클라크필드 이은 세 번째 국제노선
(사진=플라이강원 제공)

[레저신문=오상민기자] 플라이강원(대표 주원석)이 세 번째 항공기 B737-800(186석)을 도입해 2월 20일부터 타이중 노선에 투입한다.

3호기는 1ㆍ2호기와 동일한 186석의 보잉 737-800 기종으로 29일 오후 8시에 양양국제공항에 도착했다. 이번 3호기는 양양↔타이중 주간 노선에 투입돼 주 7회 운항 예정이다.

타이베이와 클라크필드에 이은 세 번째 국제노선인 타이중은 타이완섬의 중부에 위치에 있다. 인구 283만의 대만에서 두 번째로 큰 도시로 알려져 있다. 이번 타이중 취항을 계기로 플라이강원은 대만의 인바운드 관광 시장을 더욱 공격적으로 확대해 나갈 전망이다.

특히 항공기 3대를 보유함으로써 중국 정부에서 요구하는 중국노선 취항조건 중 하나를 충족하게 되었으며, 사업계획대로 하반기 중국 취항을 위한 준비를 착실히 진행 중이다.

도입 당일(29일) 양양국제공항에서 주원석 대표와 임직원들 및 양양공항공사 기관장, 강원도청과 양양군청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3호기 도입 행사를 진행하여 축하와 다짐의 자리를 가졌다.

플라이강원 주원석 대표는 “아시아전역으로부터 강원도에 이르는 하늘 길을 활짝 열어 외국인 관광객을 강원도에 유치함으로써 강원지역과 나아가 대한민국 관광산업의 성장에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오상민 기자  ohsm31@yahoo.co.jp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