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관광레저종합 투데이뉴스
국내 자동차 5개사, 2020년 총 694만대 판매…현대차 374만대ㆍ기아차 260만대
지난해 14만5463대가 팔려나간 현대자동차 그랜저. (사진=현대자동차 제공)

[레저신문=오상민기자] 국내 완성 자동차 업체 5개사가 지난해 694만2794대의 차량을 판매한 것으로 집계됐다.

현대자동차는 2020년 한 해 동안 국내 78만7854대, 해외 295만5660대를 팔았다. 전 세계 시장에 판매한 총 자동차 수는 374만3514대다. 2019년과 비교하면 국내 판매 6.2% 증가, 해외는 19.8% 감소한 수치다.

해외 판매 감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영향으로 글로벌 자동차 수요가 급격히 위축된 것이 주요 원인으로 분석된다.

현대차는 올해 국내 74만1500대, 해외 341만8500대 등 총 416만대를 판매한다는 목표를 세우고 있다.

기아자동차는 지난해 국내 55만2400대, 해외 205만4937대를 팔았다. 총 260만7337대다. 2019년과 비교하면 국내 6.2% 증가, 해외는 8.7% 감소해 총 5.9%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차종별 실적을 보면 스포티지가 36만6929대로 글로벌 시장에서 가장 많이 판매됐다. 셀토스는 32만8128대, K3(포르테)는 23만7688대가 팔려나갔다.

기아차는 올해 국내 53만5000대, 해외 238만7000대 등 292만2000대를 판매한다는 목표를 제시했다.

쌍용자동차는 지난해 국내 8만7888대, 해외 1만9528대를 포함해 총 10만7416대를 판매했다. 코로나19로 인한 자동차 수요의 급격한 위축과 부품 공급 차질이 빚어졌지만 지속적으로 제품개선 모델을 선보이며 선방했다는 분석이다.

르노삼성차는 국내 9만5939대, 해외 2만227대를 팔았다. 국내 판매는 2019년보다 10.5% 성장하며 현대차, 기아차에 이어 3위에 올랐지만 해외 판매는 –77.7%를 기록했다.

한국GM은 국내 8만2954대, 해외에서 28만5499대를 판매했다. 역시 국내 판매는 8.5% 늘었지만 해외 판매는 –16.2%를 기록했다.

오상민 기자  ohsm3@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