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관광레저종합 투데이뉴스
서울디지털재단, 수제화공방에 협동로봇 도입…국내 최초 안전인증 취득
그라인딩 공정. (사진=서울시 제공)

[레저신문=오상민기자] 서울디지털재단(이사장 고한석)은 협동로봇 개발 보급 사업을 통해 성수동 수제화 공방(아톤슈즈ㆍ컴피슈즈) 내 협동로봇 도입 및 안전인증 취득이 완료됐다고 밝혔다.

한국로봇산업진흥원에서 수행하는 협동로봇 설치 작업장 안전인증 제도는 산업안전보건기준에 관한 규칙 제223조(운전 중 위험 방지)에 따른 법적 의무사항을 준수하기 위해 협동로봇 설치 단계에서 국제표준 ISO 10218-2에 준하는 안전기준에 대한 적합성을 심사ㆍ인증하는 제도다.

인증을 취득한 공정은 현업자-제조사-개발기업의 협업을 통해 도출된 것으로 작업자 자세교정, 그라인딩, 초음파컷팅 공정, 다용도 핸드 부문이다.

주로 대규모 생산공정에서 포장과 부품조립, 픽앤플레이스 작업 등에 활용되던 협동로봇이 수제화 분야 같은 다품종 소량생산에 도입돼 안전인증까지 취득한 것은 국내 첫 사례다.

고한석 이사장은 “협동로봇이 전통제조업의 경쟁력을 높이고 고부가가치 산업으로의 전환을 도모하는 촉매제로 활용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서울시 전통제조업 활성화를 위해 협동로봇 개발 보급 사업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오상민 기자  ohsm31@yahoo.co.jp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