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관광레저종합 데일리뉴스
진에어, 제주도에서 환경보호 활동 진행국제선 해변에 버려진 페트병, 깨진유리, 스티로폼 등 오물 수거

[레저신문=정찬필기자]

진에어(www.jinair.com)가 최근 반려해변으로 입양한 제주 한경면 엉알해안과 검은모래해변에서 환경 정화 활동을 진행했다.

반려해변사업은 보호가 필요한 해변을 입양해 반려동물처럼 소중하게 보살피고 가꾸어 나가는 해양 보호 사업이며, 진에어는 지난 2021년 11월 엉알해안과 검은모래해변을 가톨릭아동청소년재단과 공동으로 입양했다. 이에 앞서 진에어는 2019년부터 제주 수월봉 인근인 엉알해안에서 가톨릭아동청소년재단과 해변 정화 봉사활동을 함께한 인연으로 꾸준한 활동을 이어오다 지난 23년 1월에는 사회공헌활동의 범위를 넓히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진에어 임직원과 가톨릭아동청소년재단 청소년 및 재단 관계자로 구성된 봉사단은 20일 오전부터 사전 교육을 마친 후 엉알해안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정화 작업을 시작했다. 오후에도 검은모래해변에서 참여자들이 조를 이루어 해변에 버려진 페트병이나 깨진유리, 스티로폼 등을 포대에 담고 오물의 종류와 수량을 기록했다.

이번 활동에 참여했던 양소연 진에어 객실승무원은 “소중한 환경을 보호하는 데 작은 힘을 보탤 수 있게 되어 보람을 느꼈다”며 “청소년들과 서로 협력하고 소통하는 과정에서도 많은 것을 배울 수 있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환경보호 활동을 진행한 진에어 <사진=진에어>

정찬필 기자  gvd23@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찬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