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주간이슈
(주)이도, 대보 하우스디 오픈서 KLPGA 프로와 함께 골프 꿈나무 후원 ‘동행’

총상금10억 원(우승상금 1억8,000만 원) 규모의 메이저급 KLPGA 대회인 대보하우스디 오픈이 박주영 선수가 우승하며 많은 화제와 흥행을 낳았다.
이런 가운데 이도와 프로 선수들의 골프 꿈나무를 위한 기부로 주목을 받고 있다. 친환경 기업이자 국내 유일의 밸류업(Value-UP) 전문 플랫폼 회사인 주식회사 이도(YIDO, 대표이사 최정훈)가 운영 중인 골프 클럽 브랜드 클럽디(CLUBD)가 기부 캠페인을 펼쳤다.
지난 9월 29일부터 10월 1일까지 진행된 이번 대회에서 KLPGA 투어 프로들과 함께 기부 행사를 가졌다. 이번 대회에서 클럽디는 9번 홀(밸리코스9번 홀)에 위치한 클럽디존에 참가 선수들이 티샷을 성공하면 10만 원을 기부했다. 특히, 대한민국을 이끌 미래 골프 꿈나무를 위한 선수들의 자발적인 애장품 및 재능 기부도 함께 이어졌다.
본 대회에 앞서 진행된 ‘클럽디 프로암’에서 KLPGA 대표 선수인 박결 프로는 애장품인 웨지2개와 꿈나무를 위한 재능 기부를 했다.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기부에 참여한 조아연 프로도2022년 2승을 거두며 사용한 드라이버와 함께 꿈나무를 위한 재능 기부에 참여했다. 박결 프로와 조아연 프로의 재능 기부는 선수의 인기만큼 큰 관심을 받았다.
또한, 클럽디 청담의 앰배서더이자 국내외 통산 15승 최나연 프로는 2012년 US오픈에서 우승했던 드라이버 및 꿈나무를 위한 재능 기부를 했다. 올 시즌 3승을 거두고 있는 톱랭커 박지영 프로도 애장품인 퍼터, 통산 5승의 임희정 프로는 애장품 하이브리드 클럽, 올해 데뷔 첫 승을 거둔 황유민 프로는 국가대표 시절 사용한 애장품인 캐디백 등 추석 명절을 맞아 선수들의 다양한 릴레이 기부가 이어졌다.
아울러 아쿠쉬네트코리아(최인용 대표이사)도 스카티 카메론 써클티 퍼터와 스카티 카메론 퍼터 피팅 이용권, 스카티 카메론 한국 오픈 써클티 퍼터 커버 및 스카티 카메론 친필 사인 등을 기부했다. 이도와 선수 참가자들의 소중한 애장품과 재능 기부를 통해 마련된 약1억 원 이상은 전액 골프 꿈나무 후원을 위한 비영리재단 디딤돌재단에 기부됐다. 
최정훈 ㈜이도 대표이사는 “향후 디딤돌 재단과 함께 골프 산업 발전을 위한 다양한 활동 및 대한민국을 이끌 꿈나무 후원을 위한 체계적인 사회공헌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이종현 국장  huskylee12@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현 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