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칼럼 코스잔디칼럼
<태현숙 잔디 박사가 전하는 코스관리 원포인트> 5월 코스관리 포인트

□ 2023년 5월 기상분석 및 전망
-  지난 4월 기상분석
• 일교차가 크게 나타나고 건조가 지속되어 평균 기온은 높지만 잔디 생육이 늦었다
- 5월 기상예보
• 기온은 평년보다 높고 강수량은 비슷하거나 낮은 수준으로 전망되었다. 하지만 5월  5, 6일 전국적으로 많은 비가 내렸다.

□ 5월 코스관리 주요 issue
1. 그린/티 통기작업 
• 현장 상황을 감안하여 코아링 또는 무공 통기 시행(코아링 추천)한다.
• 통기 후 계면활성제, 시약을 병행해 준다.
• 코아링 작업 7~10일 전 입상 비료를 살포하여 잔디 회복력을 높인다

2. 그린은 가벼운 건조 상태 유지 
• 5월은 기온이 갑자기 오르므로 계면활성제 처리로 드라이스팟 예방한다.
• 그린 잔디의 밀도와 뿌리가 충분히 확보된 후 SK관수는 줄이고 인력 관수를 늘린다.
• 토양 수분은 11~13% 추천드린다.

3. 섬머패취 및 라지패취 예방시약
• 토양 표층에 약액이 고루 퍼질 수 있도록 물량을 늘리고 시약 전 관수도 필요하다.
• 작년 발생지에는 입제를 발생지에만 부분 살포해 두는 것이 좋다.

 

□ 주요 병충해/잡초 방제

 

레저신문  webmaster@golftimes.co.kr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레저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