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관광레저종합 데일리뉴스
캐세이퍼시픽항공, 2022 그린 프라이데이 캠페인 실시

[레저신문=정찬필기자]

캐세이퍼시픽항공이 항공기의 탄소 발자국을 줄이기 위해 2022 그린 프라이데이(Green Friday) 캠페인이 지난 11월 28일까지 진행됐다.

캐세이퍼시픽은 비행 중 발생한 탄소 배출량 상쇄에 필요한 비용을 승객들이 자율적으로 구매할 수 있게 하는 플라이 그리너(Fly Greener) 프로그램을 2007년부터 운영하고 있다. 아시아 항공사 최초로 시작된 이 프로그램은 비행에서 발생한 탄소를 다른 곳에서 줄이자는 취지로 고객이 탄소 배출권 구매에 지불한 금액을 친환경 프로젝트에 기부하는 방식이다.

그린 프라이데이 캠페인은 플라이 그리너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캠페인 기간 동안에는 웹사이트에서 예약된 모든 항공편의 탄소 배출권을 캐세이퍼시픽이 고객 대신 구매한다. 캐세이퍼시픽은 2020년 유럽에서 첫 번째 그린 프라이데이 캠페인을 시작했고, 2021년 한국을 포함한 전 세계로 확대해 고객이 보다 친환경적인 비행을 선택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2022 그린 프라이데이 캠페인을 기념해 항공권 구매 후 응모한 선착순 100명에게는 한정판 친환경 굿즈도 선물한다. 행사 기간 동안 캐세이퍼시픽 웹사이트에서 인천 출발 항공권 구매 후 이벤트에 응모한 고객들에게 △승무원과 조종사 유니폼을 업사이클링한 곰인형(30명), △퇴역한 보잉 항공기 동체를 업사이클링한 러기지 태그(70명)를 증정한다.

캐세이퍼시픽항공이 진행한 2022 그린 프라이데이 캠페인 <사진=캐세이퍼시픽항공>

정찬필 기자  gvd23@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찬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