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골프 관련 산업 고공행진 지속, 관련 업종 매출 연평균 18% 늘어BC카드, 자사의 데이터 기반 골프 분석 결과 발표

[레저신문=정찬필기자]

골프산업의 성장세가 매섭다. 코로나19 사태 속에서도 관련 업종의 매출이 연평균 18% 가량 성장한 것으로 집계됐다. BC카드가 2019년 6월부터 지난 5월까지 3년간 골프 관련 업종의 매출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다.

지난 6월 21일 BC카드는 최근 열풍을 일으키고 있는 골프 관련 업종의 매출 데이터 분석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분석은 최근 3년간 (2019년6월~2022년5월) 동안 발생된 매출액을 △골프 업종(골프경기장·골프연습장·스크린골프) △성별(남성·여성) △연령대별(20·30·40·50·60대 이상)로 구분해 진행됐다.

먼저 골프 관련 업종 매출은 코로나 팬더믹 상황에서도 평균 18.1%씩 증가했다. 특히 스크린골프 증감률(32.8%)은 골프경기장(17.3%), 골프연습장(15.9%) 대비 2배 가까이 늘었다.

특히, 지난해 6월부터 올해 5월까지 발생된 스크린골프 매출액이 주중·주말 구분 없이 폭증했는데 이는 골프 대중화와 더불어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로 인한 각종 모임과 회식이 스크린골프장에서 이뤄질 가능성이 높았다는 분석이다.

외곽에 위치한 골프경기장의 매출액 증가율은 2030 남성 고객이, 접근성이 좋은 스크린골프의 매출액 증가율은 2030 여성 고객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대도 다양해진 것으로 확인됐다. 연령대별 매출액 비중 현황을 살펴보면 2019년 6월부터 2020년 5월까지 0.8%에 불가했던 20대 비중은 지난해 6월부터 올해 5월까지 1.5%로 0.7%포인트(p) 높아졌다. 이 기간 30대 역시 5.0%에서 7.7%로, 40대 19.3%에서 23.0%로 비중이 커졌다. 다만 50대(39.3%)와 60대(28.5%)는 각각 1.8%p, 5.4%p 낮아졌다.

이와 관련해 BC카드 관계자는 "골프 매출액에서 20∼30대 비중이 늘어나는 등 젊은 세대에서 골프의 관심도가 높아지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정찬필 기자  gvd23@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찬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