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골프장
전남도, 영암 기업도시에 ‘가칭 KLPGA 골프레저타운’ 조성메이저대회 코스·명예의전당도 조성예정, 전남도와 KLPGA 업무협약 체결

[레저신문=정찬필기자]

전라남도가 영암 기업도시에 ‘KLPGA 골프레저타운’(조감도)을 조성한다.

전남도는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와 골프타운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지난 5월 3일 밝혔다. 영암 삼호지구 골프장을 메이저대회 개최에 적합한 국제적 수준의 골프장으로 조성해 ‘KLPGA 공식 골프장’ 명칭을 사용하고 매년 KLPGA 대회를 개최한다는 내용이다.

또한 골프장 인근에 골프 아카데미와 연습장을 만들어 KLPGA 회원의 교육과 전지훈련장으로 사용하고 골프 지망생과 일반인에게도 개방한다. 또 골프 발상지인 영국 스코틀랜드의 세인트앤드루 골프박물관을 벤치마킹한 골프 특화 박물관과 KLPGA 명예의 전당을 국내 최초로 건립, 관람객에게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KLPGA는 연수원과 레저시설을 결합한 복합레저공간인 ‘KLPGA 플라자’를 건립해 국내·외 골프선수와 지망생, 관광객을 대상으로 교육연수와 골프 레저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KLPGA 네이밍을 활용한 스포츠마케팅을 지역축제와 연계해 추진한다.

양덕준 사우스링스 영암CC 회장은 지난 5월 2일 사우스링스 영암 컨트리클럽에서 골프레저타운 조성 계획을 설명했다. 김영록 전남도지사와 김정태 KLPGA 회장(하나금융그룹 회장), 전동평 영암군수는 명품 골프레저타운을 조성하는데 적극 협력키로 했다.

전남도가 영암 기업도시에 ‘KLPGA 골프레저타운’(조감도)을 조성한다. <사진=전라남도>

정찬필 기자  gvd23@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찬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