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골프장
전주월드컵골프장, 1일부터 ‘개·폐장 시간 연장’

[레저신문=정찬필기자]

전북 전주 도심에 자리잡은 전주월드컵골프장이 개·폐장 시간을 연장한다.

전주시설관리공단은 지난 4월 1일부터 골프장의 정규 운영시간을 오전 4시 41분에 시작해 오후 7시 30분에 마지막 티업을 하게 된다고 밝혔다. 이같은 운영기준은 오는 11월까지 8개월동안 적용된다. 이는 이전보다 오전 티업시간은 19분 앞당겨 지고, 오후에는 30분 늦춰진 것이다.

이 같은 연장 운영 결정은 코로나19로 실내 공공 체육시설 운영이 잠정 중단된 가운데 봄철을 맞아 골프장 이용 수요가 늘어난 데 따른 조치다.

특히, 낮 시간에 시설을 이용하기 어려운 직장인 골퍼들이 새벽 또는 저녁 시간을 활용해 여가를 즐길 수 있도록 라운딩을 기회를 확대했다.

전주시설공단 백순기 이사장은 "월드컵골프장이 시민 누구나 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도심 속 골프 명소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시설 운영 및 이용 편의 제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주월드컵골프장은 도심 인근에 위치한 9홀 퍼블릭 골프장으로 접근성이 좋을 뿐 아니라 이용료도 저렴해 시민들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고 있으며 기존 티업 시간은 오전 5시부터 오후 7시까지였다.

전북 전주 도심에 자리잡은 전주월드컵골프장이 개·폐장 시간을 연장한다. <사진=전주시설관리공단>

정찬필 기자  gvd23@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찬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