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골프대중화 시대 성큼, 편의점에서도 ‘골프상품권’ 판매편의성에 초점, 골프 즐기는 연령대 낮아진 현실 반영

[레저신문=정찬필기자]

골프 대중화 시대에 발맞춰 편의점에도 골프 모바일 상품권이 등장했다.

최근 편의점 세븐일레븐은 스크린골프 전문 기업 '골프존'과 함께 업계 최초로 '골프존 모바일 골프문화상품권'을 판매한다고 밝혔다.

상품권은 5만원 권으로 전국 골프존 스크린골프 매장, 골프존카운티 운영 골프장 등 제휴된 골프존뉴딘그룹 계열사에서 모두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전국 골프존마켓 매장에서 각종 골프용품, 골프웨어도 구매할 수 있다.

세븐일레븐은 코로나19 영향으로 골프가 대중적인 여가문화로 급부상함에 따라 이번 골프존 모바일 상품권을 도입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특히 최근에는 '골린이(골프+어린이)'라는 신조어도 나올만큼 골프 인구 연령대가 2030 젊은 세대까지 낮아지며 트렌드를 이끌고 있는 추세를 반영했다.

이우리 세븐일레븐 비식품팀 MD는 "코로나19가 장기화되면서 골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편의점에서도 간편하게 골프 모바일 상품권을 구매할 수 있도록 이번 서비스를 선보였다"며 "향후 소비자들 편의를 위해 다양한 모바일 상품권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골프 대중화 시대에 발맞춰 편의점에도 골프 모바일 상품권이 등장했다. <사진=세븐일레븐>

정찬필 기자  gvd23@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찬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