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관광레저종합 투데이뉴스
볼보 XC90, 중고 SUV 시장 인기도 1위…기아 모하비 더 마스터 2위
헤이딜러가 공개한 중고차 SUV 시장 인기도 톱3. (자료=피알앤디컴퍼니 제공)

[레저신문=오상민기자] 내차팔기 서비스 헤이딜러가 자사 중고차 경매 데이터를 바탕으로 중고 SUV 시장 인기도 조사 결과를 4일 발표했다.

헤이딜러가 공개한 경매 입찰 데이터에 따르면 중고차 시장에서 대형 SUV 인기도가 크게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중고 SUV 인기도 1위는 평균 딜러 입찰 24.6명인 볼보 XC90이 차지했다. XC90의 평균 중고차 매입시세는 6580만원이었다.

다음은 기아 모하비 더 마스터가 23.3명으로 2위를 차지했다. 평균 매입시세는 4770만원으로 나타났다. 3위는 포드 익스플로러로 평균 20.2명의 딜러가 입찰했고 매입시세는 2720만원이었다.

4위는 국산 픽업트럭 쌍용 더 뉴 코란도 스포츠다. 5위는 현재 단종된 더 뉴 맥스크루즈가 차지했다.

이번 데이터는 올해 8월 한 달간 헤이딜러에서 경매가 진행된 약 5만대 차량의 딜러 입찰 데이터로 산출됐다.

오상민 기자  ohsm3@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