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관광레저종합 투데이뉴스
호텔 서울드래곤시티, 무슬림 프렌들리 인증 획득…할랄 푸드로 중동 관광객 유치 박차
호텔 서울드래곤시티가 할랄 푸드로 중동 관광객 유치에 나섰다. (사진=호텔 서울드래곤시티 제공)

[레저신문=오상민기자] 호텔플렉스 서울드래곤시티가 한국관광공사의 무슬림 프렌들리 레스토랑 인증을 받으며 본격적으로 중동지역 관광객 공략에 나선다.

서울드래곤시티는 최근 한국을 방문하는 중동지역 관광객이 크게 늘어남에 따라 다양한 할랄 메뉴를 개발, 한국관광공사에서 2016년에 도입한 무슬림 식당 친화등급제에서 무슬림 프렌들리 레스토랑 인증을 통과했다. 호텔의 대표 레스토랑 푸드 익스체인지, 인 스타일, 알라메종 와인 앤 다인, 더 리본 등 총 4개 업장에서 다양한 할랄 푸드를 선보이며 중동지역 관광객의 입맛 공략에 나섰다.

서울드래곤시티는 할랄 인증 식재료로 인도, 모로코식 등 전통 방식의 할랄 푸드는 물론이고 불고기 양념과 같이 한식이 더해진 이색 할랄 푸드도 함께 선보인다.

푸드 익스체인지에서는 탄두리 소스의 오븐 치킨 구이와 라임 드레싱을 곁들인 그린 샐러드, 가람마살라 향이 나는 인도식 라이스 및 할랄 치킨과 토마토로 조리한 레드커리 등을 맛볼 수 있다.

인 스타일에서는 병아리콩과 토마토, 호박, 가지, 양파로 조리한 모로코 스타일의 스튜와 중식면에 닭고기, 양배추 등을 볶은 면 요리를 선보이며, 알라메종 와인 앤 다인은 불고기 양념에 잰 양갈비 스테이크와 바질 페스토 크림 소스를 곁들인 농어구이를, 더 리본에서는 클래식 버터 블랑소스와 연어 스테이크와 랍스터 반 마리를 올린 비스큐 파스타 등 다양한 할랄 푸드를 제공한다.

호텔 서울드래곤시티 관계자는 “호텔의 대표 레스토랑들이 까다롭기로 소문난 할랄 푸드 인증을 통과해 기쁘다“며 “이번 인증을 계기로 중동지역 방문객들의 할랄 푸드 접근성을 높이는 동시에 불고기 양념에 잰 양갈비와 같이 한식이 더해진 이색 할랄 푸드로 중동 관광객들의 입맛을 사로잡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오상민 기자  ohsm31@yahoo.co.jp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