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관광레저종합 투데이뉴스
서울대공원, 추석 연휴 ‘동물원 한가위 한마당’ 개최…보름달 구경 명소도 소개
(이미지=서울시 제공)

[레저신문=오상민기자] 서울대공원은 추석 연휴를 맞아 전통놀이체험 등 다양한 시민 참여 행사를 13일부터 15일까지 동물원 정문광장에서 진행한다고 밝혔다.

동물원 정문광장에는 명절 분위기가 물씬 나는 우리의 전통놀이가 준비된다. 투호, 윷놀이, 제기, 굴렁쇠, 사방치기 등 온가족이 함께 웃음 넘치는 시간을 보낼 수 있다. 누구나 쉽게 할 수 있는 놀이를 통해 엄마 아빠는 향수를, 어린아이들은 재미를 함께 느낄 수 있을 것으로 서울대공원은 기대하고 있다.

또한 한지에 소원을 적어 매달 수 있는 곳도 마련된다. 추석을 맞아 새로운 다짐 등 보름달 아래에서 마음 속 진심을 담아 소원을 빌어볼 수 있다.

낮 12시부터 진행되는 한복체험 마당은 혼례상과 왕좌 등 민속소품과 조선왕조 왕과 왕비, 어린이용 한복 등이 준비된다. 가족 관람객이라면 한복을 입고 특별한 사진을 찍어보는 것도 좋다. 연인이라면 전통 혼례복을 입고 의미 있는 기념사진을 남길 수도 있다.

떡메치기 마당은 정문광장 무대 앞에서 열린다. 명절에 빠질 수 없는 맛있는 떡을 함께 만들어보는 떡메치기는 낮 2시부터 4시까지 하루 두 번씩 진행되며 참여자들이 쌀을 떡메로 쳐서 떡으로 완성되면 다함께 인절미로 만들어 나눠먹을 수 있다.

서울대공원에서 즐기는 보름달 구경도 특별한 추억을 선사한다. 서울대공원은 추석 보름달 구경 명소로 호수 둘레길과 분수대 광장, 동물원 정문광장, 미리내 다리, 현대미술관 등을 소개했다.

먼저 호수 둘레길은 청계저수지를 따라 둥글게 걷다보면 어느새 달이 떠오르는 풍경을 볼 수 있다. 호수 둘레길 어디라도 아름다운 경치가 아름다워 조용한 밤 산책을 즐기기에도 안성맞춤 코스다.

이어 분수대 광장은 지하철 4호선에서 내려 곧장 걸어오면 제일 먼저 만나는 곳이다. 넓게 트인 하늘과 청계산 너머로 보이는 달이 멋진 장소다.

동물원 정문광장은 커다란 호랑이 상과 함께 달을 관람하는 것도 특색 있는 풍경이다. 미리내 다리는 넓은 다리 위에서 보이는 자연의 모습도 인상적인 풍경이다. 현대미술관은 고즈넉한 미술관 근처에서 들기는 감성적인 달맞이도 좋다.

서울대공원 송천헌 원장은 “이번 추석연휴엔 온가족이 서울대공원에서 풍성한 한가위 행사도 즐기고 달맞이를 통해 마음속 소원도 빌며 자연속에서 힐링과 행복을 나누는 나들이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상민 기자  ohsm31@yahoo.co.jp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