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회원권 시황분석
[한 주의 회원권시장 읽기] 9월 초순의 골프 회원권 시장 특징은

한여름의 뜨거움이 점차 사라지는 시기다. 아침저녁으로 시원한 바람이 불기 시작하면서 골프회원권 시장은 가을성수기를 미리 대비하듯 지난 주보다 상승종목이 늘어났다. 
솔모로가 4천선을 넘은 이후 이번 주도 상승을 이어갔고, 5주 넘게 하락하였던 한원이 2주째 보합선 유지하지만 아직 상승과 하락 중 무게중심은 못잡는 상황이다. 한양이 4주째 상승을 이어가고, 서울이 2주째 상승 중이다. 뉴코리아가 3주째 9천만원에서 숨고르기 중이고, 서서울은 5주째 보합을 유지했다면 레이크우드는 소폭 하락하였다. 지산의 상승이 6주째 이어진 반면, 8월초 하락했던 기흥과 자유는 보합을 유지한 반면 중부가 다시 매물이 나오며 8천만원까지 밀렸다. 수원이 3주째 강세를 이어간 반면 태광이 한주 쉬어가는 상황이다.

●초고가대 - 강세
이스트밸리의 강세가 무섭다. 매물은 그대로이지만 남부는 여전히 7억이상으로 매수호가가 못올라가는 상황이라면 이스트밸리는 7억원 돌파이후 매주 매수호가가 올라가며 대장주 자리를 확실하게 지키고 있다. 이제는 이스트밸리의 7억5천 돌파와 남부의 7억선 돌파여부가 주목되는 상황이다. 가평베네스트와 남촌은 지난 주와 동일한 상황이다. 

●고가대 - 강보합세
초고가대 강세를 따라서 고가대 종목들 또한 매물이 줄어들기는 마찬가지다. 송추와 우정힐스의 상승과 함께 화산, 신원, 아시아나 역시 매물이 더욱 줄어들었다. 송추와 우정힐스는 여전히 매물과의 갭차이로 매수가가 계속 올라가는 양상이며, 화산은 매물이 전혀 없어 강세는 좀더 이어질 전망이다. 청평마이다스는 3억원 아래 매물이 전혀 없다.   

●중가대 - 보합세
초고가대와 고가대 시장과 달리 아직은 중가대 종목들에 대한 상황은 아직은 보합세를 보이고 있다. 뉴서울이 1억2,400만원에서 계속적인 보합을 유지하고 있고, 지난주 하락한 남서울과 지난주 상승을 보인 팔팔 모두 보합을 유지했다. 제일 역시 보합은 마찬가지다. 강북권은 서서울, 뉴코리아가 보합유지 중이며, 레이크우드가 소폭 하락하였다. 한양은 4주째 상승을 이어갔다.  

●저가대 - 강보합세
3주째 강세를 이어갔던 수원은 재차 상승을 이어갔다면, 태광은 한주 쉬어간 모습이다. 솔모로가 계속적인 상승이지만 매물은 더욱 줄어들었다. 솔모로의 상승은 무려 11주째로 2달이 훨씬 넘었다. 서남부 대표종목 발리오스가 4주째 약세 이어짐 속에, 특히 발리오스vip의 하락폭이 컸다. 용인권의 블루원용인과 여주권 블루헤런, 하남의 캐슬렉스가 오랜만에 상승을 보였고, 인천국제가 매수세 유입되며 역시 상승하였다. 인천국제는 6천만원에서 오랫동안 매물을 소화한 만큼 이번 상승은 좀더 이어질 수 있겠다. 

●지방권 시장
충청권은 우정힐스가 재차 상승에 시동을 거는 모양이라면, 지난주 하락종목 중 유성과 에머슨이 보합을 보인 반면 그랜드는 추가 하락하는 모습을 보였다. 우정힐스는 2억아래 매물이 전혀 없다. 강원권에서는 파인밸리가 하락을 이어갔다. 용평과 휘닉스파크가 4주째 보합을 유지 중이다.  호남권은 전혀 변동이 없는 가운데 영남권의 변동이 많았다. 경주신라와 울산이 약세를 보인 것도 특징이지만, 가야와 부산, 창원, 해운대, 에이원이 상승을 보이며 움직임이 컸던 한주였다. 제주권의 오라가 7천아래에서 4주째 하락하였지만 매수호가와 시장가와의 갭차이가 아직은 크다.
노현호 이사 동부회원권

레저신문  webmaster@golftimes.co.kr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레저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