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관광레저종합 투데이뉴스
서울시, 월드컵공원 하늘공원서 서울억새축제 개최
제16회 서울억새축제 포스터. (이미지=서울시 제공)

서울시 서부공원녹지사업소는 13일부터 19일까지 월드컵공원 하늘공원에서 제16회 서울억새축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2002년 월드컵공원 개원 때부터 시작해 올해 16회째를 맞이한 서울억새축제는 1년 중 단 한 번 유일하게 밤 10시까지 연장해 시민들이 서울의 야경을 보며 억새꽃의 정취를 느낄 수 있도록 했다.

금ㆍ토ㆍ일요일 저녁 6시 하늘공원 달빛무대에서는 포크송, 풍물놀이 등 1970~80년대 추억의 음악여행 달빛음악회가 진행된다.

음악회는 MC 조영구의 사회로 시작해 ‘그대 그리고 나’의 그룹 소리새, ‘기차와 소나무’의 이규석 등 7080 가수 15팀이 출연한다.

매일 저녁 7시가 되면 하늘공원엔 빛이 켜지고, 밤 10시까지 억새밭 오솔길을 걸으며 흩날리는 억새풀 사이의 동화 속 주인공을 만날 수 있다.

동물과 함께 행복한 공원, 월드컵공원에 살고 있는 야생 동․식물 20종과 공원사진사들이 기록한 ‘사색(思索,四色) 공원’ 사진전도 열린다.

서울시 서부공원녹지사업소 김종근 소장은 “하늘과 맞닿은 아름다운 억새밭에서 가을의 정취를 즐기며 추억의 음악과 함께 일상의 피로감을 덜어낼 수 있도록 준비한 억새축제에 많은 시민들이 방문해 억새꽃 축제를 즐기고 힐링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상민 기자  ohsm31@yahoo.co.jp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