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골프장 주간이슈
일본 사츠마골프&온천리조트, 여름 예약률 전년 대비157% 증가
사츠마골프리조트 수영장

일본 사츠마골프&온천리조트의 여름 예약률이 전년 대비 157% 증가했다.  
이는 엔저 현상이 지속되고, 일본은 7월 초면 장마가 끝나기 때문에 국내 골퍼들이 라운드 하기 좋은 환경으로 몰려들고 있기 때문이다. 여기에 제주도를 비롯해 국내 골프장의 높은 이용료 때문인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쇼골프가 인수한 일본‘사츠마골프&온천리조트’는 해발 500m에 위치해 한국의 태백산 정상의 기온과 비슷한 기온이며, 평균 기온이 25℃ 안팎으로 라운드를 즐기기 적합하다. 또한 7월 중순 부터는 리조트 내 실내, 실외 수영장을 운영하면서 가족들과의 여행이 인기를 끌고 있다.  
인천에서 가고시마 공항까지1시간30분 소요되며, 대한항공이 주3회 운항 중이다. 올 9월부터는 주5회로 추가 증편이 확정되었다. 
프로그램 구성은 알차다. 드라이버샷, 어프로치, 퍼팅 등 고민되는 골프 스윙의 모든 부분에 대한 레슨을 받을 수 있다. 레슨 후엔 곧바로 라운드를 하면서 실전 골프를 적용할 수 있어 일석이조라는 평가를 받는다.
마이너스5 프로그램 참여는 여행 전 사전예약 시 진행이 가능하며, 매일 오전 사츠마골프&온천리조트에서 준비한 레슨 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된다. 

이종현 국장  huskylee12@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현 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