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기선수 데일리뉴스
최경주, 54세 생일에 경사… KPGA 역대 최고령 우승 기록 경신최상호의 50세 기록 경신하며 KPGA 투어 통산 17승도 달성

[레저신문=정찬필기자]

최경주가 한국프로골프(KPGA) 투어 SK텔레콤 오픈(총상금 13억원)에서 역대 최고령 우승 기록을 세웠다.

KPGA 최고령 우승 기록을 경신한 최경주 <사진=KPGA>

지난 5월 19일 최경주는 제주도 서귀포시 핀크스 골프클럽 동·서 코스(파71)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합계 3언더파 281타로 박상현과 동타를 이룬 뒤 2차 연장전에서 승리하며 우승에 성공했다.

최경주는 2위 그룹에 5타차 앞선채 최종 라운드에 임했다. 그러나 초반 흔들리며 2위 그룹에게 추격을 허용했다. 4번 홀(파5)과 7번 홀(파4)에서 연속으로 보기를 범했다. 여기에 12번과 13번 홀(이상 파4)에서도 보기를 범하며 추격을 허용했다.

박상현의 추격이 매서웠다. 특히 마지막 18번홀에서 최경주는 세컨샷이 벙커에 빠지며 결국 추가로 한 타를 잃어 승부는 연장전으로 돌입하게 됐다.

18번 홀(파4)에서 이어진 1차 연장전에서 최경주는 두 번째 샷을 그린에 못 미친 페널티 구역으로 보냈다. 물에 빠진 것 같았던 공은 워터 해저드 내 러프 위에 있었고, 최경주는 세 번째 샷으로 공을 그린 위에 올려 파로 막았다. 박상현 역시 이 홀에서 파를 잡으면서 승부는 2차 연장전으로 이어졌다. 그리고 같은 18번 홀에 속개된 경기에서 박상현의 파퍼트가 빗나간 반면 최경주는 1m 거리의 파퍼트를 성공시키며 우승을 확정했다. 더구나 최경주는 54세 생일에 우승컵을 들어 올리며 겹경사를 맞았다.

이번 우승은 54세 생일에 기록한 일이어서 더욱 뜻깊은 순간이 됐다. <사진=KPGA>

상금 2억6000만원을 획득한 최경주는 지난 2005년 KT&G 매경오픈에서 최상호(50세 4개월 25일)가 세웠던 KPGA 투어 역대 최고령 우승 기록을 새로 썼다.

KPGA 투어에서 19년 만에 나온 50대 우승자이기도 하다. 또 최경주의 KPGA 투어에서 우승은 지난 2012년 10월 CJ인비테이셔널 이후 11년 7개월 만이다.

KPGA 투어 통산 승수를 17승으로 늘린 최경주는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8승을 포함해 해외 정규투어 12승, PGA 투어 챔피언스(시니어) 1승 등 프로통산 30승을 채웠다.

 

정찬필 기자  gvd23@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찬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