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여행 데일리뉴스
‘초록의 서정시’가 펼쳐지는 고양 원당목장도심에 위치한 힐링공간, 탁트인 목초지와 역동적인 경주마의 조화

‘풀잎은 풀잎대로 바람은 바람대로 / 초록의 서정시를 쓰는 오월’이다. 이해인 수녀의 시구에 담긴 초록의 서정시를 제대로 감상하기에 목장, 특히 5월의 목장이 제격이다. 목장은 왠지 먼 자연 속에나 있을 것 같은데, 다행히 도심 가까이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 대표적인 곳으로 서울 근교의 원당목장(원당종마목장)을 꼽는다. 번화한 도심에서 얼마 떨어지지 않은 곳에 말이 뛰노는 초원이 존재한다는 사실이 신기하고 반갑다.

원당목장의 말 조형물 <사진=한국관광공사>

▲ 빌딩 숲을 거쳐 거짓말처럼 나타나는 싱그러운 초원

수도권 전철 3호선 원흥역을 기준으로 자동차로는 약 6분, 걸어서 35분 남짓한 거리에 원당목장이 있다. 원흥역을 지나 목장으로 가는 길, 주변 풍경의 변화가 인상적이다. 빌딩 숲을 거쳐 주택가가 나타나더니, 어느 순간 거짓말처럼 푸릇하고 시골스러운 길이 이어진다. 회색빛 세상에서 초록빛 세상으로 ‘순간 이동’하는 기분이다. 나무가 울창한 싱그러운 길을 달려 목장에 도착한다.

원당목장은 고양 서삼릉(사적)과 입구가 나란하다. 산책로 오른쪽에 하얀 목책 너머 초원이 펼쳐지고, 왼쪽에는 소나무가 우거진 서삼릉이 내다보인다. 왕과 왕비가 잠든 능과 말이 노니는 목장이 낮은 울타리 하나 사이에 두고 공존한다. 오묘한 조화다.

 

▲ 1984년 한국마사회가 경주마 육성 목적으로 조성

초원과 능을 양쪽에 끼고 조금 걸어가면 경마용 출발대가 보인다. 출발대란 공정한 경주를 위해 말 여러 마리를 일렬로 정렬한 뒤 동시에 출발시키기 위한 장치다. 이곳에 전시된 출발대는 1998년 포항공과대학교에 연구 용역을 의뢰해서 제작한 최초의 국산 모델이다. 서울경마공원에서 훈련용으로 쓰다가 2010년 여기로 옮겨 기수 후보생 교육에 사용했다고 한다.

이 출발대를 통해 원당목장의 성격을 엿볼 수 있다. 1984년 한국마사회가 경주마를 육성하고 사육할 목적으로 조성한 원당목장은 현재 경마 관계자 교육 공간으로 활용한다.

원당목장을 가장 잘 즐기는 방법은 산책과 피크닉을 하며 여유롭게 머무는 것. 방문객을 위한 피크닉존, 포토존, 벤치 등이 마련됐다. 업무 시설이라 개방 구역이 제한되지만, 목장을 즐기기에 불편함이 없다.

초록의 푸르름이 가득한 원당목장 <사진=한국관광공사>

▲ 귀찮은 듯 여유롭게 풀을 뜨는 경주마들의 모습

사진 찍는 재미도 빼놓을 수 없다. 초록 물감으로 색칠한 듯한 초원과 구릉 위로 하얀 목책이 유려한 곡선을 그리며 이어진다. 그리고 점점이 흩어져 풀을 뜯는 말이 포인트를 살린다. 알록달록한 벤치와 파라솔은 사진에 감성을 더한다. 눈에만 담기 아쉬워 자꾸 셔터를 누르게 된다. 목장 곳곳을 사진에 담고 포토존에서 인증 사진도 남긴다. 아쉽게도 말과 함께 인증 사진을 찍기는 쉽지 않다. 말이 대부분 목책 너머 멀찌감치 머물기 때문이다. 귀여운 말 조형물과 포즈를 취하며 아쉬움을 달래자. 원당목장 이용 시간은 수~일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입장료는 없다.

원당목장 바로 옆에 위치한 서삼릉 <사진=한국관광공사>

▲ 인근에 위치한 서삼릉과 배다골도 관광명소

목장에서 충분히 휴식한 뒤 조선 시대 세 능(희릉·효릉·예릉)이 있는 서삼릉 산책으로 마무리하면 완벽하다. 원당목장과 서삼릉은 이웃해 함께 돌아보기에 무리가 없다. 솔숲 산책로를 거닐며 희릉과 예릉을 방문하자. 희릉은 중종의 계비 장경왕후, 예릉은 철종과 철인왕후의 능이다. 인종과 인성왕후가 묻힌 효릉은 비공개 구역이라 관람이 제한된다. 서삼릉 관람 시간은 오전 9시~오후 6시(월요일 휴무), 입장료는 어른(만 25~64세) 1000원이다.

또 배다골테마파크는 서울 근교 가족 나들이 장소로 인기다. 알파카농장과 비단잉어관, 고양민속박물관, 무박캠핑장, 난타교육관 등 다양한 시설을 갖췄다.

 

〈당일 여행 코스〉

원당목장→고양 서삼릉→고양가와지볍씨박물관→고양 서오릉→배다골테마파크

 

〈1박 2일 여행 코스〉

첫째 날 / 원당목장→고양 서삼릉→고양가와지볍씨박물관→고양 서오릉→배다골테마파크

둘째 날 / 아쿠아플라넷 일산→현대모터스튜디오 고양→고양생태공원

 

레저신문  webmaster@golftimes.co.kr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레저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