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골프장 데일리뉴스
제주보건환경연구원, 4월부터 도내 골프장 농약잔류량 조사

[레저신문=정찬필기자]

제주도보건환경연구원은 4월부터 도내 운영 중인 골프장 40곳(대중제 24곳, 회원제 16곳)의 토양과 수질 시료를 채취해 농약잔류량을 조사한다고 지난 3월 7일 밝혔다.

골프장 농약잔류량 조사는 물환경보전법에 따라 맹·고독성농약 사용과 '농약의 안전사용기준' 준수 여부를 확인하기 위한 것으로 골프장 내 토양과 수질을 대상으로 건기(4~6월, 상반기)와 우기(7~9월, 하반기) 2차례 한다.

고독성 농약과 잔디 사용금지 농약 등 30종과 제주 지하수 오염 방지를 위한 사용 제한 농약성분 2종을 포함해 총 32종을 조사한다.

지난해 상·하반기 골프장 농약잔류량 조사 결과에서는 모든 골프장에서 고독성, 잔디 사용금지 및 사용제한 농약은 불검출됐으며 추가 조사한 주변 지하수에서도 농약이 검출되지 않았다.

 

정찬필 기자  gvd23@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찬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