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칼럼 코스잔디칼럼
골프장의 ‘DEEP CHANGE’<1> 경영, 코스관리 그리고 서비스의 혁명제주 사이프러스 골프장의 無에서 有를 창조한 성공사례를 중심으로

 

 

골프장을 평가할 때 가장 중요한 것은 무엇일까. 골퍼들마다 생각과 시각이 다를 수 있지만 그래도 가장 공통적인 것은 일단 코스관리 상태가 좋아야 한다는 점이다. 물론 코스 디자인이 기본적으로 잘 나와야하고 시설과 서비스와 품격이 함께 어우러진다면 더할 나위가 없을 것이다.
경제적 용어에 ‘SLOW DEATH’와 ‘DEEP CHANGE’가 있다. 근본적인 변화(DEEP CHANGE)가 안 되면 서서히 죽는다(SLOW DEATH)는 의미이다. 이는 경제적 이론뿐만이 아니라 우리 모든 일상과 삶에 있어 다 통용되는 말일 것이다. 변화하지 않으면 변화할 수 없는 것인데 우린 그냥 안주하려는 성향이 깊다. 그런 결과 특정 골프장은 점점 더 시들어가고 결국엔 3류 골프장으로 나락하게 된다. 결국 명문 골프장은 사람이 만드는 것임을 알 수 있다. 그 대표적인 곳이 바로 제주 사이프러스 골프장이다. 개장 초기 엄청난 기대와 호평을 받았던 골프장이다. 하지만 시간이 지나면서 기억속에서 멀어져 갔다. 제주도하면 떠오르는 곳에 사이프러스는 없었다. 가장 큰 이유가 무엇일까. 그리고 지난 2년 사이에 사이프러스는 다시 옛 명성을 찾았다. 그 이유가 무엇일까를 대정잔디연구소 부소장 강동민 박사로부터 들어보려고 한다.
본지는 성황리에 연재된 이도골프의 신홍균 박사의 칼럼에 이어 대정 잔디연구소 강동민 박사의 칼럼을 이어간다.
-편집자 주

 

<사진=제주 사이프러스>

1. 혹평 받던 골프장에서 호평 받는 골프장으로 변신한 제주 사이프러스 성공 사례
필자는 많은 골프장을 통해 코스관리 및 일반 관리를 경험했었지만 현재 대정엔지니어링이 운영하고 있는 제주 사이프러스만큼 상전벽해를 이룬 곳은 일찍이 본적이 없다. 하드웨어는 매우 뛰어난 골프장이었다. 주변 경관과 시설 그리고 코스 디자인은 말할 것 없이 명문의 조건을 갖췄다. 그럼에도 많은 사람들이 사이프러스를 찾지 않았다. 가장 큰 이유는 일단 코스관리와 캐디 및 직원 서비스가 너무도 엉망이었다는 것이 SNS를 통해 나타났다. 그 문제를 알면서도 개선하지 않은 이유가 있을 것이다. 
대정엔지니어링이 사이프러스 골프장 총괄 경영을 맡으면서 원인 분석부터 들어갔다.
☆“경기 운영이 엉망인 곳.” Jin** Pa***님 / ☆“코스엉망, 캐디엉망, 골프텔은 왜 이리 비싼지.” Joo*** L**님 / ☆“적응 힘든 골프장. 페어웨이가 너무 물러서 개인적으로는 다시 안가고 싶네요.” 김*병님 / ☆“티 박스에 잔디가 없고, 그린상태 안 좋고, 배수가 잘 안 되서 잔디가 젖어 있어 공이 잘 박힙니다.” 파*컷님 / ☆“배수 문제인지, 페어웨이가 너무 질퍽거려서 드라이버부터 모든 샷 이후 공을 바닥서 빼내서 닦아야 함.”Hyuck **** L**님 / ☆“코스 관리 상태는 괜찮은데, 원래 지반이 그런지 공이 너무 푹푹 박혀요. 로컬룰이 꺼내서 닦고 치는거라고 하니... 그린은 약간 느린편입니다. 잔디는 양잔디입니다.”김*홍님.
웹 정보 검색 사이트인 구글에서 사이프러스CC를 검색하면 나오는 불만스러운 내용들로 점철되어 있다. 그것도 낮은 리뷰 순으로 확인해야 볼 수 있다. 코스 상태와 캐디 교육 및 경기 운영까지 항상 혹평이 달렸다. 2006년 오픈과 함께 기대를 모았던 사이프러스CC는 이런 불만 백화점으로 나락한 것인지부터 분석에 들어갔다. 코스관리부터 시설, 운영, 서비스 모두를 바꾸고자 하는 DEEP CHANGE 즉 근본적인 변화를 시도했다. 그 결과 똑같은 검색 사이트에서 놀라운 변화가 일어났다.
☆“잘 관리된 구장~ 추천합니다.” 차*선님 / ☆“최고의 골프장 중 하나” Kwon ***** D*님 /
☆“코스 좋고 직원들이 친절 합니다~ 강추~” 김*진님 /☆“잔디가 너무 좋아졌네요. 친절하게 해주셔서 마음 편히 아침 라운딩 마쳤습니다.” 임*희님/ ☆“36홀. 작년부터 관리상태가 향상되고 있습니다.” 박*호님 등 다양한 찬사가 쏟아졌다.
그리고, 2022-2023 퍼블릭 10대 골프장에 사이프러스(동, 남)가 선정되었다. 10대 골프장의 선정 기준은 샷 가치, 난이도, 디자인 다양성, 기억성, 심미성, 코스관리 뿐만 아니라, 일반인 골퍼 대상 평가 및 골프장 평점도 기준에 포함된다. 한 가지 분야가 좋아졌다고 해서 쉽게 선정될 수 있는 것이 아니다. 그렇다면, 사이프러스CC가 혹평 받던 골프장이 10대 퍼블릭 골프장에 선정되기까지 도대체 무슨 일이 생긴 것일까.

 

▲ 강동민  대정잔디연구소 부소장
• 일본 고베대학교 농학박사
• 국립경상대학교 농업생명과학대학 식물의학과 진균병리학
• 일본 고베대학 농학연구과 응용생명화학 농학박사
• 부산대학교 의학전문대학원 의과학과 의학석사
• 미생물기능화학 전공
• 한국 미생물 생명 공학회 회원
• 한국 생명과학회 회원

레저신문  webmaster@golftimes.co.kr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레저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