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속보 주간이슈
‘대한골프협회, 스마트스코어, 네이버’ 공인핸디캡 사업계약 체결KGA가 보유한 골퍼의 핸디캡인덱스 계산, 표출 및 실제 라운드 적용

대한골프협회(이하 KGA)는 지난 1월 9일 스마트스코어, 네이버와 함께 경기도 파주 KGA 사옥에서 ‘공인핸디캡 사업 계약’체결에 따른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
‘공인핸디캡 사업’은 KGA가 보유한 국내 핸디캡 사업 권한 중 골퍼의 핸디캡인덱스 계산과 표출 및 실제 라운드 시 골프 코스의 난이도와 플레이 방식(라운드 유형 – 스트로크, 매치 등)에 맞게 변환하는 내용을 기본으로 한다. 
이를 위해 스마트스코어는 KGA에서 2017년부터 중앙 핸디캡 프로그램으로 채택하여 사용하던 진(GHIN)을 대신하여 핸디캡 산정을 위한 시스템을 제공하게 된다. 따라서 골퍼의 스코어 입력을 관장할 수있게 됐다. 나아가 스마트스코어는 R&A와 USGA가 주관하는 월드핸디캡시스템의 Interoperability Standard(전 세계 공용 핸디캡 인터페이스)에 대한민국 대표 기술 공급자로 참여하여 우리나라 골퍼가 해외 어디에서나 핸디캡을 쉽고 편하게 적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게 된다. 
따라서 스마트스코어는 기존 앱에서 제공하던 스코어 서비스뿐만 아니라, 이번 사업을 통해 공인 핸디캡을 국내 골퍼가 간편하게 신청·보유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한편 핸디캡 목적으로 사용될 스코어의 계산된 결과는 네이버 스포츠의 N Golf에서도 제공된다. 네이버는 본 사업을 통해 골퍼의 객관화된 실력의 제공과 추이를 안내한다. 뿐만 아니라 골프 대회 플랫폼 제공, 멤버십 등 다양하고 재미있는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핸디캡 보급은 골퍼가 알아야 할 기본적인 규칙과 에티켓이 포함된 골프 저변 확대 사업이다. KGA는 핸디캡의 기본이 되는 코스레이팅 시행을 회원사 골프장에 국한하지 않고 4개의 산하단체(초등연맹, 중고연맹, 대학연맹, 미드연맹) 및 17개 시도골프협회에서 주관하는 골프대회의 코스와 회원사 골프장의 계열사 코스까지 확대 시행할 계획이다.
또한 핸디캡 사용이 더욱 활성화될 수 있도록 KGA 주최·주관 대회부터 월드핸디캡시스템이 적용된 공식 핸디캡 경기를 올해부터 운영할 예정이다. 
본 서비스는 1월 말부터 KGA와 스마트스코어 앱 및 홈페이지를 통해 이용할 수 있으며 2023년도에 한하여 서비스 사용료를 받지 않을 계획이다.  

이종현 국장  huskylee12@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현 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