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용품 신제품 주간이슈
여성골프클럽 테일러메이드, 카본 페이스 장착한 '뉴 스텔스 글로리' 선보여40% 가벼워져, 스윙스피드 업 비거리와 방향성 향상 효과 커졌다

골프클럽의 명가 테일러메이드가 여성 골프클럽 '2023 뉴 스텔스 글로리'를 선보인다. 
2023 뉴 스텔스 글로리 모델은 드라이버, 페어웨이 우드, 레스큐, 아이언으로 세트로 구성됐다. 특히 ‘뉴 스텔스 글로리’는 60레이어 카본 트위스트 페이스를 드라이버에도 장착해 뛰어난 퍼포먼스를 자랑한다. 카본 트위스트 페이스는 동급 티타늄 페이스보다 40% 가벼워, 여유 중량만큼 페이스 면적이 커졌다. 넓어진 페이스 면적 만큼 중심 타격 확률이 높아져서 비거리와 방향성 향상 효과가 있다. 스텔스 글로리는 이전 모델(심 글로리)보다 페이스 면적이 10% 더 넓어졌다.
특히 초경량 하이드로 드로우 디자인을 채택해 골퍼의 스윙에 더더욱 안정감을 만들어 낸다. 페이스뿐만 아니라 크라운과 솔에도 카본을 소재를 사용해 무게를 재배치했다. 무게가 가벼워진 만큼 헤드 후방 힐 쪽으로 배치해 관성모멘트(MOI)를 높였고, 빠른 스윙 스피드로 비거리향상을 만들어 낸다.
여성 골퍼가 선호하는 부드러운 타격음도 장점이다. 60레이어 카본 트위스트 페이스와 토우 부분의 굴곡진 디자인으로 임팩트 진동을 흡수해 부드러운 타구음을 완성했다.
페어웨이 우드와 레스큐는 복합 소재로 설계해 비거리, 관용성이 뛰어나다. 바디와 페이스는 티타늄으로, 크라운은 카본을 사용했고 무게 중심을 낮게 뒤로 배치해 안정성을 더욱 높였다.
아이언은 테일러메이드의 대표 기술 토우 랩 캡백(Cap Back™) 디자인을 채택했다. 토우 윗부분에 집중된 무게 중심을 솔로 재배치해 무게 중심을 낮추는 디자인으로, 비거리, 관용성, 타구감을 향상시켰다.     

이종현 국장  huskylee12@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현 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