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골프산업/장비 업체탐방
대동모빌리티, 2022년 골프장 운영 장비 사업 대폭 강화우수한 안정성의 신형 골프카트 론칭, 스키드로더와 제로턴모어등의 신장비도 출시

대동그룹 산하의 스마트 모빌리티 전문기업 대동모빌리티(대표이사 원유현)은 최근 골프 카트를 비롯한 레저&가드닝 모빌리티로 골프장 운영 장비 라인업을 강화해 시장을 공략하겠다고 밝혔다. 

▲ 다양한 분야에서 모빌리티 사업 진행
대동모빌리티는 현재 ▲가드닝(승용잔디깎기, 다목적 운반차) ▲레저(골프카트) ▲퍼스널(전기 이륜차, 스마트 로봇체어) 등 3개 카테고리의 모빌리티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레저 모빌리티 부문에서는10여년전부터 국내 시장에 골프 카트와 시설 관리 목적의 트랙터를 보급하며 골프장 운영 장비 시장의 노하우와 사업역량을 구축했다. 그룹의 미래 사업으로 스마트 모빌리티 시장에 진출하면서 대동모빌리티는 철저한 시장 조사를 기반으로 개발한 신형 골프카트에 국내에서 시장성과 상품성이 있다 판단한 승용잔디깎기, 스키드로더(Skid Loader)를 보급하며 골프장 운영 장비 사업을 확대 강화 하고자 한다.

넉넉한 실내공간을 갖춘 신형 카트

▲ 올 4분기 5인승 신형 골프카트 출시
특히 5인승 신형 골프카트 HG-200 를 올해 4분기 출시한다. 안전성과 관리 편의성을 대폭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기존 자사 골프카트의 강점인 등판성능과 부드러운 승차감은 유지하면서 출발 및 내리막 등의 코스별 맞춤 음성 안내 기능을 국내 골프카트 브랜드로는 최초 적용했다. 여기에 골프카트 전방에 2개의 초음파 센서를 채택해 사물 감지 및 추돌 방지 성능을 향상시켰고, 경사로 자동 속도 조절 기능으로 안전성을 극대화했다. IOT 기반의 커넥티드 서비스를 골프카트에 채택해 고객이 (PC 또는) 모바일로 원격 관제 및 상태 모니터링이 가능, 관리 편의성을 높였다. 일반적인 화이트 컬러의 골프카트를 벗어나 그린, 옐로우, 퍼플, 오렌지 등 골프장의 아이덴티티에 맞는 컬러를 선택 가능하다. 에어컨, (난방) 열선시트, 캐빈도 적용해 골프장 이용 고객에게 차별화 된 서비스도 제공할 수 있게 설계했다.

신형카트에는 신기술이 적용됐다.

 

▲ 새로운 골프장 장비도 보급 추진
이와 함께 자체 개발 및 국내 생산하고 있는 유럽의 시설 관리 장비(GCE, Ground Care Equipment) 시장을 겨냥해 출시한 승용잔디깎기, 스키드로더(Skid Loader) 등의 가드닝 모빌리티도 도로 청소 및 제설 용도와 잔디 관리용으로 국내 골프장 보급을 추진한다. 또 골프장에서는 제설, 청소, 운반, 잔디 관리 등 다용도로 활용되는 트랙터도 보급 확대를 위해 운전이 쉬운 HST 기능을 채택한 모델을 런칭할 계획이다. HST 기능으로 기어 변속 없이 페달로만 전진 및 후진을 할 수 있어 초보도 쉽게 운전할 수 있어 골프장 시설 관리 담당자로부터 좋은 평가를 기대하고 있다. 

국내 최초로 코스별 음성안내 시스템이 적용됐다.

▲ 전국 대리점망 통한 신속 서비스가 장점
대동모빌리티는 시장 내 타 기업들과 달리 제품을 직접 개발 생산해 고객이 원하는 커스트마이징 된 제품을 공급할 수 있고, 그룹 모회사인 ㈜대동의 전국 160개 농기계 대리점망을 통해 영업 및 서비스가 가능해 빠르게 시장을 공략할 수 있으리라 분석하고 있다. 여기에 현재 개발 중인 전기이륜차 및 0.5톤 전기트럭도 골프장 내 이동과 장비 및 용품 등의 운반 목적으로도 활용할 수 있어 제품 라인업 경쟁력을 더 강화할 수 있으리라 보고 있다. 

다양한 편의시설을 갖췄다.

▲ 전동화, 자동화, 지능화로 제품 차별화
권기재 대동모빌리티 경영전략부문장은 “대동그룹은 레저, 가드닝, 퍼스널 등의 다양한 모빌리티 시장에서 성공 스토리를 만들어 모빌리티 전문 브랜드로써의 브랜드 파워를 구축하고자 하며, 그 첫번째가 골프카트 중심으로 한 골프장 운영 장비 부문이다”며 “신형 HG-200골프카트와 같이 모빌리티 사업을 통해 개발 중인 전동화,자동화,지능화 등의 스마트 모빌리티 기술을 다른 골프장 운영 장비에도 채택해 제품 차별화를 꾀해 경쟁력을 더욱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국지형에 잘 맞는 우수한 등판성능과 주행성능이 강점.


한편, 최근 국내 골프 인구의 폭발적인 증가로 국내 골프장 매출은 지난 2010년 3조 2000억원에서, 2020년 5조 7000억 원으로 수직 상승했다. 이에따라 관련 운영 장비 시장도 커지고 있다. 지난 2021년 기준으로 국내 골프장은 약 450개 수준이다. 그러나 2018년 2,100대에 불과한 국내 골프카트 시장은 2021년 약 3,200대로 약 50% 가까이 증가했다.

정찬필 기자  gvd23@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찬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