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골프장
홍천군·번영회·골프장, 치솟는 그린피 주민 할인 협약1인당 2만∼4만8천원 혜택…전국 처음 지역 전체 골프장 참여

[레저신문=정찬필기자]

강원 홍천지역 7개 골프장이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그린피'를 할인한다. 또 지역 생산 농특산물을 골프장 내에서 판매하는데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홍천군과 번영회, 지역 내 7개 골프장은 25일 오후 군청 회의실에서 지역사회와 상생 협력하는 업무협약(MOU)을 했다.

비발디파크CC, 소노펠리체CC, 비콘힐스 골프클럽, 샤인데일 골프&리조트, 세이지우드CC, 클럽모우 골프&라이프스타일, 힐드로사이CC 등 지역 내 전체 골프장이 참여했다.

홍천군 번영회는 지난해 7월부터 지역 내 골프장 운영사 측과 7차례에 걸친 간담회 등을 통해 협의를 벌여왔다.

5월 1일부터 홍천지역주민들은 골프장 체크아웃 시 신분증을 제시하면 비발디파크CC, 소노펠리체CC, 세이지우드CC는 공시가의 20%(1인당 4만8천원)의 할인혜택을 받을 수 있다.

또 힐드로사이CC, 샤인데일 골프&리조트, 클럽모우 골프&리조트, 비콘힐스 골프클럽은 인터넷 판매가에서 1인당 2만원을 할인한다.

 

 

정찬필 기자  gvd23@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찬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