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주간이슈
XGOLF, MBO 통해 조성준 대표가 경영권 회수그린웍스 정통성 이어가는 일원화된 경영체제 통해 기업가치 상승 기대

국내 최대 골프 부킹 서비스 XGOLF(대표 조성준)가 기존 YG PLUS가 소유하고 있는 자사 지분 55.26%를 내부 경영자인수(MBO. Management Buy-out)방식으로 인수하기로 했다. 
이번 지분 인수에 참여한 내부 경영진은 XGOLF의 창립 대표인 조성준 대표이다. 조성준 대표는 YG PLUS가 보유하고 있는 주식 전량(지분율 55.26%)을 매입했다. 이에따라 조성준 대표는 엑스골프의 일원화된 경영체제를 통해 기업가치 상승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YG PLUS가 지난 4월13일 공시를 통해 밝힌 매각 금액은 모회사인 YG PLUS가 소유한 그린웍스 지분에 해당하는 금액이다. 이번 MBO는 유수의 SI(전략적 투자)가 참여하며, 공시된 금액을 포함해 네이버 펀드가 소유한 지분까지 더해 100% 인수 진행할 방침이다.
이는 과거 국내에서 MBO방식을 통해 성공한 대표적 사례로써 휠라, BHC가 있으며, 현 골프업계에서는 최초의 성공 사례가 될 전망이다
조성준 대표는 “XGOLF의 온전한 경영권을 가지며 골프연습장 운영 사업자인 주식회사 쇼골프와 함께 다양한 신사업을 전개할 전망”이라고 밝혔다. 2003년 그린웍스 창립 이후 골프 부킹 플랫폼 XGOLF를 출시하고 본 사업을 공고히 하며 골프 업계의 선도 기업으로 성장해 오고 있다. 이후 MZ세대를 겨냥한 ‘쇼골프타운’을 성공적으로 런칭, 새로운 골프문화를 주도하고 있다. 

이종현 국장  huskylee12@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종현 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