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제네시스, '대한민국 남자골프, 양궁처럼 지원 계속할 것'

[레저신문=정찬필기자]

현대차의 제네시스 브랜드가 우리나라 남자골프의 해외 진출과 제네시스의 글로벌 시장 공략을 위해 골프 마케팅을 강화한다.

장재훈 제네시스 브랜드 사장은 지난 10월 10일 인천 잭니클라우스 골프클럽 코리아에서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제네시스 챔피언십을 마친 뒤 열린 미디어 행사에서 이 같은 입장을 밝혔다. 장 사장은 “세계 수준에 올라선 한국여자골프에 비해 남자골프는 아직 대외적인 지위를 확보하지 못한 상황이라, 앞으로도 국가대표 후원 등 남자골프 지원에 계속 집중하겠다”며 “현대차가 30년 넘게 후원한 양궁도 오랜 기간 세계 정상을 지킨 것 처럼, 남자골프도 세계 무대에 나갈 수 있도록 돕는 것이 우리의 역할이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제네시스는 '골프 마케팅 플랫폼'을 적극 활용해 제네시스를 글로벌 럭셔리 브랜드로 성장시킨다는 계획이다.

장 사장은 “차량과 서비스, 고객과 연결성을 살펴볼 때 골프는 이 모두를 연결하는 훌륭한 마케팅 요소로, 코리안투어 제네시스 챔피언십의 테마도 '골프 커넥트'로 잡았다”며 “골프 마케팅 플랫폼을 통해 권위있는 대회를 후원함으로써 한국 남자골프의 세계진출과 제네시스의 글로벌 사업 진출을 모두 꾀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에 장 사장은 “럭셔리 시장의 본고장인 유럽 진출을 본격화하기 위해 골프를 마케팅 플랫폼으로 활용할 계획이다”며 “차량과 연관되는 서비스와 라이프를 엮는 것이 플랫폼의 역할이기에 골프가 그 연결을 도울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제네시스는 앞서 지난 8월 총상금 800만달러 이상의 유럽프로골프(EPGA) 투어 최상위 4개 대회 중 하나인 스코티시 오픈을 공식 후원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키스 펠리 유러피언 투어 CEO(왼쪽부터), 장재훈 제네시스 브랜드 사장, 크리스찬 하디 PGA투어 수석 부사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네시스>

정찬필 기자  gvd23@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찬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