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골프장
카카오 VX ‘카카오골프예약’, 청약 예약 서비스 통했다! 고객 감사 이벤트 진행‘티타임 청약’ 신청한 이용자 대상으로 추첨 진행해 특별한 경품 제공

[레저신문=정찬필기자]

㈜카카오 VX(대표 문태식)는 지난 7월 21일, 자사의 골프예약 서비스 ‘카카오골프예약’에서 ‘청약하기로 약속해줘~!’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청약하기로 약속해줘~!’ 이벤트는 ‘카카오골프예약’ 앱의 핵심 기능인 ‘티타임 청약’을 이용해 준 고객들에게 감사를 전하고자 준비했으며, 7월 31일까지 만날 수 있다.

참여 방법은 간단하다. 이벤트 기간 내 8월 16일부터 8월 31일까지 사용 가능한 ‘오픈 예정 티타임’ 청약을 신청하면, 추첨을 통해 경품 등 리미티드 에디션으로 제작한 ‘카카오골프예약’ 스티커와 ‘카카오프렌즈 골프’ ‘볼 파우치’를 선물한다.

지난 4월 첫 선을 보인 ‘티타임 청약 기능’은 골프장 티타임 오픈 전, 이용자가 원하는 골프장과 날짜, 시간대를 선택해 미리 청약을 넣고, 추첨을 통해 예약 대기까지 가능하다는 점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모으고 있다.

최근 골프장이 연일 풀 부킹(예약 완료)으로 티타임 예약이 어려워지면서 ‘카카오골프예약’의 ‘티타임 청약’에 대한 관심이 더욱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특히, 국내 골프 예약 앱에서는 최초로 선보인 ‘티타임 청약 기능은 티타임을 직접 찾아서 예약하는 번거로움을 해소하며, 예약이 어려운 주말 황금 시간대의 티타임 예약도 가능하게 해 MZ 세대 골퍼들에게 새로운 골프 예약 이정표를 제시하고 있다.

카카오 VX 관계자는 “티타임 청약의 신청 수가 계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며, 청약을 통해 예약이 어려운 티타임 확보가 가능해 회원들을 대상으로 높은 만족도 평가가 이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카카오골프예약’은 누적 회원 수가 100만 명을 돌파했으며, 티타임 청약 신청 건수는 지난 4월 대비 6월에는 54% 증가했으며, 신청자 수 또한 64%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카카오 VX(대표 문태식)는 지난 7월 21일, 자사의 골프예약 서비스 ‘카카오골프예약’에서 ‘청약하기로 약속해줘~!’ 이벤트를 진행한다. <사진=카카오vx>

정찬필 기자  gvd23@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찬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