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문화 데일리뉴스
화성시문화재단, 로얄엑스파크 첫 전시…‘홍승혜×문승지 : 사각형에 대한 경의’ 개최
공식 포스터.

[레저신문=오상민기자] 화성시문화재단은 2021년 새해를 맞아 1월 6일부터 3월 18일까지 한국 미술계에서 중추적인 활동을 해 온 홍승혜 작가와 무섭게 떠오르는 신예 디자이너 문승지 작가의 ‘홍승혜×문승지 : 사각형에 대한 경의’를 로얄엑스파크(이하 로얄엑스)에서 진행한다.

‘홍승혜X문승지 : 사각형에 대한 경의’는 화성시 서남부지역 문화예술의 거점이 될 로얄엑스에서 열리는 화성시문화재단의 첫 전시로 화성시 서남부 지역의 시각 예술 분야뿐 아니라 다양한 장르의 문화 활성화를 위한 의미 있는 시작점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전시는 화성시의 균형 잡힌 문화예술 발전과 지역 문화예술 활성화를 위해 화성시문화재단과 로얄앤컴퍼니가 민관 협업으로 운영하는 첫 문화예술 프로젝트다. 로얄엑스는 향후 전시, 연계 교육 프로그램, 공연, 행사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 시민들의 일상 속 문화 향유에 기여하고 예술인들에게는 예술 활동을 펼칠 수 있는 뜻깊은 공간으로 거듭날 예정이다.

전시의 주제는 ‘사각형’으로 홍승혜, 문승지 두 작가의 작품이 담고 있는 이야기는 서로 다르지만 작품을 구성하는 중요한 요소는 ‘사각형’이라는 공통점에서 출발한다.

토탈미술상(2017)과 이중섭 미술상(2007)을 수상하며 한국 미술계의 중추적 역할을 해 온 홍승혜 작가는 컴퓨터 픽셀의 결합과 축적을 통해 이미지를 구현한다. 작가는 사각의 그리드(grid)를 끊임없이 조합, 반복, 분해해 새로운 이미지로 증식시키고, 유기적이면서 역동적인 움직임을 부여한다. 뿐만 아니라 현실의 실제 공간으로 나와 다양한 일상적 영역으로 확장하는 등 조형적 변화를 거듭해 왔다. 홍승혜 작가는 이번 전시에서는 화성시문화재단과 로얄엑스가 함께하는 첫 전시의 축하의 의미를 담아 설치작품인 ‘공중 무도회’를 선보이며, 유기적 기하학에서 드러나는 시각적 표현을 스티커 작업 등으로 나타낸다.

문승지 작가는 모던한 디자인에 친환경적인 메시지를 담아 실용성과 예술성, 사회적 시의성을 동시에 확보하며 자신만의 브랜드 가치를 형성하고 있다. 하나의 합판으로 의자를 완성하는 포브라더스 작품 등으로 공간에 독특한 활력을 불어넣음으로써 떠오르는 신예 작가로 각광받고 있는 그는 이번 전시에서 그의 대표작인 브라더스 시리즈 외에도 애니메이트(Animate)작품을 통해 로얄엑스 공간에 독특한 생명력과 활력을 불어넣는 작품을 선보이고자 한다.

‘홍승혜X문승지 : 사각형에 대한 경의’는 매주 수요일부터 일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진행된다. 사전 예약을 통해 무료 관람 가능하다.

오상민 기자  ohsm3@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