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문화 데일리뉴스
‘소프라 호른 앙상블의 듣고 보는 클래식’ 온라인 공연
소프라 호른 앙상블. (사진=더블유씨엔코리아 제공)

[레저신문=오상민기자] 겨울 분위기에 잘 어울리는 호른의 아름다운 선율로 겨울의 낭만을 만끽할 수 있는 공연이 찾아온다. 12월 3일 오후 7시 유튜브 채널(WCN)에서 ‘소프라 호른 앙상블의 듣고 보는 클래식’이 방송된다.

소프라 호른 앙상블은 ‘최고’, ‘최상’이라는 뜻을 가지고 국내 정상급 호르니스트들이 결성해 매년 색다른 콘셉트를 가지고 힘차고 화려한 연주를 통해 관객들에게 찬사를 받고 있다. 오케스트라에서 다양한 화음을 이끌어가는 중요한 역할을 하는 호른의 팔색조 매력을 알리며 특색 있고 다채로운 음악적 색을 유감없이 발휘한다.

리더 최경일은 “다양한 레퍼토리로 호른의 아름답고 부드러운 음색과 웅장하고 화려한 연주로 호른의 여러 면모를 보여주며, 호른의 음색에 따라 클래식 음악의 새로운 묘미와 감동을 전하고자 한다”고 공연 포부를 말했다.

이번 공연은 영화 속 클래식 모음곡으로 클래식을 친숙하게 풀어나가며, 한국민요 모음곡으로 색다른 연주를 느낄 수 있다. 칼춤의 강렬한 리듬으로 힘찬 연주가 이어진다. 오페라 ‘마술피리’ 서곡, 오페라 ‘카르멘’ 조곡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소프라 호른 앙상블은 9명의 호르니스트로 구성됐다. 최경일(리더), 이윤미, 한여울, 권정현, 김희성, 김형일, 윤현상, 이성무, 김민경이 연주한다.

이 공연은 서울시 공연업 회생 프로젝트 지원사업에 선정됐다. 소프라 호른 앙상블 주최, WCN 주관, 서울특별시, 한국음악협회가 후원한다. 온라인 공연은 WCN 유튜브 채널에 중계(유튜브 WCN 검색)된다.

오상민 기자  ohsm3@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