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여행 데일리뉴스
2021년 두바이 관광명소 버킷 리스트 베스트4…두바이 엑스포부터 팜 분수까지

[레저신문=오상민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해외여행길이 막혀버렸다. 집에 머무는 시간은 늘었다. 정확한 재개시점을 예측하기는 어렵겠지만 일부 여행업계에 따르면 내년부터 해외여행이 조금씩 활성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이에 두바이 관광청은 2021년 해외여행이 다시 안전해지면 놓쳐서는 안 될 두바이의 새로운 관광명소 4곳을 소개했다.

2020 두바이 엑스포

2020 두바이 엑스포. (사진=두바이 관광청 제공)

2021년 10월 1일부터 2022년 3월 31일까지 약 6개월간 열리는 2020 두바이 엑스포가 첫 번째다. 올해 10월 개최 예정이었던 엑스포는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인해 1년 연기됐다. 미뤄진 만큼 만반의 준비가 이뤄질 계획이다. 중동, 아프리카, 남아시아 지역 최초로 열리는 2020 두바이 엑스포는 메인 테마 ‘마음의 연결, 미래의 창조’ 그리고 세 개의 서브테마 기회, 이동성, 지속가능성으로 구성됐다. 또한, 2020 두바이 엑스포에는 190여개의 국가가 참여해 각국의 혁신 기술, 솔루션, 전시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방문객들은 엑스포 기간 수많은 볼거리, 먹거리, 즐길 거리를 경험할 수 있다.

아인 두바이

아인 두바이. (사진=두바이 관광청 제공)

런던에 런던 아이가 있다면 두바이에는 아인 두바이가 있다. 인공 섬 블루워터 아일랜드 중심에 자리 잡은 아인 두바이는 개장 후 세계에서 가장 큰 회전식 관람차로 기록될 예정이다. 마무리 작업 중인 아인 두바이는 약 210m 높이로, 현재 세계에서 가장 높은 명소인 라스베이거스의 하이 롤러(167m)를 뛰어넘는 규모다. 2021년 오픈한다. 48개의 캡슐로 이뤄졌다. 각 캡슐은 30여명의 승객들을 수용할 수 있다. 방문객들은 캡슐 안에서 버즈 알 아랍, 팜 주메이라, 버즈 칼리파 등 두바이의 유명 랜드마크와 멋진 스카이라인을 360도 파노라마로 감상할 수 있다.

미래 박물관

미래 박물관. (사진=두바이 관광청 제공)

두바이의 중심 도로인 셰이크 자이드 로드 옆에 위치한 미래 박물관은 미래에 일어날 수 있는 기술 발전을 미리 알아보는 흥미로운 전시관이다. 두바이 미래 재단에 의해 설립됐다. ‘미래를 보고 미래를 창조한다’를 주제로 건강, 과학, 교육, 에너지, 기술ㆍ혁신의 미래를 다양한 방식으로 탐구한다. 미래 박물관의 관람 포인트 중 하나는 독특한 건물 외관이다. 이국적인 분위기가 물씬 풍기는 아름다운 아랍 서예로 장식됐으며, 도넛 모양의 스테인리스 스틸로 설계됐다.

팜 분수

팜 분수. (사진=두바이 관광청 제공)

지난 10월 개장과 동시에 세계 최대 규모의 분수로 기네스북 신기록을 세운 팜 분수가 마지막으로 소개되는 두바이 관광 명소다. 인공 섬 팜 주메이라의 인기 엔터테인먼트 공간 더 포인트에 위치한 팜 분수의 면적은 1300㎡가 넘는다. 곳곳에 위치한 3000개 이상의 LED 조명은 어두운 밤하늘을 알록달록하게 밝힌다. 7500개의 분사 노즐은 바닷물을 최고 105m 높이까지 쏘아 올린다. 팜 분수는 해 질 무렵부터 자정까지 매일 30분마다 클래식 음악부터 아랍, 인기 팝송 등까지 다양한 음악에 맞춰 대형 분수 쇼를 선보인다.

오상민 기자  ohsm3@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