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관광레저종합 투데이뉴스
서울시, 마곡지구-한강 연결 41m 보행 나들목 개통
제외지 출입구와 전망데크 전경. (사진=서울시 제공)

[레저신문=오상민기자] 서울시는 보행자 이동편의를 제공하기 위해 신설한 마곡 나들목을 23일 개통했다.

그동안 마곡지구에서 한강공원에 접근하기 위해서는 서울식물원 내 습지원에 설치된 한강 연결 보도육교를 이용해야 했다. 지난해 5월 1일 개통한 한강 연결 보도육교는 보행전용 육교로 휠체어ㆍ자전거 이용자의 한강 접근이 다소 불편한 상황이었다.

마곡 나들목은 한강 진출입로 앞에 보행자와 자전거의 충돌을 피하기 위해 날개벽 형상 설계를 도입, 안전을 강화했다. 한강에 진출입하는 제내지 구간을 계단식이 아닌 보도식으로 설치해 휠체어ㆍ자전거 이용자들이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마곡 나들목은 또 여름철 한강홍수방지를 위해 제외지에 이중 육갑문을 설치하고, 수위 상승 계측과 관련한 원격제어 설비를 구축해 수해 안전에 만전을 기했다. 지난 2018년 10월 착공한 마곡 나들목은 폭 6m, 연결 길이 41m이며, 사업비는 총 59억원이 투입됐다.

마곡 나들목은 한강으로 진입하면 마주하는 둔치에 전망 데크를 설치해 탁트인 한강을 조망할 수 있는 시민휴식공간을 마련했다. 마곡지구 내 서울식물원ㆍ현재 조성 중인 근린공원과 조화를 이루는 유기적인 디자인을 적용하고, 친환경 자재를 사용한 점이 특징이다.

서노원 서울시 지역발전본부장은 “이번 마곡 나들목 개통으로 누구나 한강에 안전하고 쉽게 접근할 수 있게 됐다”며 “마곡지구에서 한강 접근이 더욱 편리해지고, 자전거 이용객ㆍ도보 방문객들이 관광과 휴식을 즐길 수 있는 기점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상민 기자  ohsm3@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