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문화 투데이뉴스
부산심포니오케스트라, 제50회 정기연주회 개최
(이미지=부산심포니오케스트라 제공)

[레저신문=오상민기자] 부산심포니오케스트라는 26일 저녁 7시 30분 부산시 남구 부산문화회관 대극장에서 ‘오마주 투 베토벤’을 주제로 정기연주회를 개최한다. 베토벤 탄생 250주년과 사단법인 출범 10주년을 기념해 펼쳐지는 50번째 정기연주회다.

1962년 창단, 한국 서양음악사의 최장수 피아노 트리오로 바이올리니스트 백재진, 피아니스트 권준, 첼리스트 이일세로 구성된 부산피아노트리오가 삼중협주곡을 협연한다. 올해 베토벤 피아노 트리오 전곡 연주를 진행한 부산피아노트리오는 삼중협주곡으로 그 정점을 찍는다.

부산을 대표하는 민간오케스트라인 부산심포니오케스트라를 꾸준히 이끌어온 오충근 예술감독은 “코로나19는 인간을 잠시 멈추게 하지만, 예술은 인간을 영원히 움직이게 한다”며 “이번 공연을 통해 베토벤 음악이 주는 긍정 에너지와 힘을 얻을 수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부산심포니오케스트라는 이번 정기연주회에 이어서 10월 31일 오충근의 고고한 콘서트-어게인 노자와 베토벤(특별출연 최진석), 12월 12일 거장열전 베토벤 ll-피아노 협주곡 5번 ‘황제’(협연 윤아인)와 ‘웰링턴의 승리’를 준비한다. 12월 22일에는 국립오페라단과 ‘라 트라비아타’ 오페라 전막으로 올해 연주를 마무리한다.

예매는 인터파크 티켓에서 할 수 있다.

오상민 기자  ohsm3@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