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문화 투데이뉴스
서울시, 2020 세운메이드 프로젝트 추진
달마시안 선반. (사진=서울시 제공)

[레저신문=오상민기자] 서울시는 세운상가군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으로 2020 세운메이드 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2018년 첫 시행에 이어 올해로 3회차를 맞는 세운메이드 프로젝트는 시제품을 보유한 창업초기기업(스타트업)이나 자신의 아이디어를 제품으로 제작하고자 하는 시민들을 대상으로 세운지역에 특화된 제품의 아이디어를 공모하고 실제 제품으로 구현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지난해는 2019 세운메이드 프로젝트를 통해 개발한 제품(6개)과 세운상가 일대에서 활동하고 있는 기업들의 시제품(8개), 총 14개의 제품을 대상으로 크라우드 펀딩도 진행해 기대 이상의 성과를 거뒀다는 평가다.

공모선정시 시제품 개발에 필요한 비용으로 팀당 최대 1000만원까 지원되며, 총 55000만원 안에서 차등 지원할 예정이다. 모집대상은 서울시 소재 기업, 창업초기기업(스타트업), 2인 이상으로 구성된 창업예정자 및 창작자 그룹이며, 시제품을 이미 보유한 경우 가산점을 받을 수 있다.

지원 프로그램으로 제조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세운 시제품위원회의 엑셀러레이팅 과정이 시행될 예정이다. 참가자들은 제품 개발에 필요한 구체적인 전략과 해법에 관한 노하우를 배울 수 있을 뿐만 아니라 크라우드 펀딩을 통해 최종 결과물을 보다 많은 시민들에게 선보일 수 있는 기회를 가지게 된다.

신청서 접수기간은 10월 5일부터 18일까지다. 제품개발 지원 대상자는 서류와 면접심사를 통해 최종 선정된다. 2020 세운메이트 프로젝트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다시ㆍ세운 프로젝트 홈페이지와 서울시 홈페이지 고시공고란에서 에서 확인할 수 있다.

완성된 제품은 2021년 4월 크라우드 펀딩을 통해 시민들의 투자를 받아 판매되며, 세운전자박물관 내 청계상회에 전시될 예정이다.

오상민 기자  ohsm3@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