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문화 투데이뉴스
서울시, 추석연휴 집에서 즐기는 공원 온라인 프로그램 진행

[레저신문=오상민기자] 서울시는 5일간의 추석연휴 동안 누구나 온라인 프로그램을 보고 가까운 공원이나 숲을 찾아 따라 해보며 즐길 수 있는 공원생태학교, 랜선 놀이공원 등 8종 112개 온라인 콘텐츠를 제공한다.

이 콘텐츠는 코로나19로 인해 지난 3월부터 현재까지 대면진행이 어려워진 공원 프로그램을 비대면으로 진행해 온 것으로 ‘서울의 산과 공원’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주요 내용은 공원에 살고 있는 새, 곤충을 포함한 다양한 동물과 꽃, 나무, 나뭇잎, 열매 등 식물에 관한 이야기와 관련된 활동으로 구성되며 영상, PDF파일, 소식지 형태로 제공된다.

그중 ‘꿀벌의 꿀잼생활’ 4편에서는 꿀벌의 원형춤과 8자춤을 통해 꽃의 거리를 알리고, 태양을 기준으로 8자춤의 방향을 통해 꽃의 방향을 알려주는 신기한 꿀벌의 대화를 배울 수 있고, ‘공원탐험 생물의 세계’ 2편에서는 깜찍한 아기 소쩍새의 윙크하는 모습을 확인 할 수 있다.

온라인 공원 프로그램은 이후에도 가을, 겨울에 대한 생생한 자연의 소식을 제공할 예정이며, 실시간 온라인으로 참여해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도 운영할 예정이다.

참고로, 설과 추석연휴 때마다 주요공원에서 운영해 온 제기차기, 투호, 윷놀이, 팽이치기 등 전래놀이마당은 코로나19 예방을 위하여 이번 추석연휴에는 운영하지 않는다고 밝혔다.

최윤종 서울시 푸른도시국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시민들의 공원이용에 많은 제약이 있다”며 “비대면 공원 프로그램을 통해서 각자 자연을 배우고 즐기며 추석연휴를 의미 있게 보내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오상민 기자  ohsm3@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