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관광레저종합 투데이뉴스
서울시, 온라인 상담 채널 ‘서울관광인 헬프센터’ 신설
서울시청과 서울광장 전경. (사진=서울시 제공)

[레저신문=오상민기자] 서울시와 서울시관광협회가 온라인 상담 채널인 ‘서울관광인 헬프센터’를 신설하고, 8월부터 운영을 시작한다.

‘서울관광인 헬프센터’는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서울 소재 관광사업자와 실시간으로 소통하기 위해 마련됐다. 비대면 시대를 맞아 대면 접촉은 최소화하고 관광사업자의 궁금증은 바로 해소할 수 있는 온라인 소통 창구를 구축해 업무 효율성과 편의성을 높이고자 했다.

‘서울관광인 헬프센터’는 여행업, 관광숙박업, 이용시설업, 국제회의업, 유원시설업, 편의시설업 등 업종별 어려움을 청취하고, 이에 대한 구체적인 대응책을 마련해 경영지원에 도움을 보탤 계획이다. 서울시는 실질적인 상담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실제 관광 사업체를 경영하는 CEO로 구성된 업종별 자문위원과 세무회계, 노무인사, 법률, 언론, 정책 등 전문분야 자문위원도 위촉할 예정이다.

이용방법은 카카오톡에서 ‘서울관광인 헬프센터’를 검색해 채널을 추가하고, 상담직원에게 메시지를 보내면 된다. 이외에도 업종별ㆍ분야별 불편처리 사례를 정리해 ‘자주하는 질문(FAQ)’과 ‘불편처리 TOP3’를 매월 서울시 관광협회 홈페이지에 게재할 예정이다.

오상민 기자  ohsm3@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