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문화 데일리뉴스
대구오페라하우스, ‘오페라 여행’ 운영…7~8월 매주 금요일 오전 무료 투어프로그램
대구오페라하우스가 오페라 투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사진=대구오페라하우스 제공)

[레저신문=오상민기자] 재단법인 대구오페라하우스(대표 박인건)가 대구 시민들을 대상으로 한 무료 극장 투어 프로그램 ‘대구오페라하우스와 함께 하는 오페라 여행’을 운영한다.

7월부터 8월까지 매주 금요일 오전 11시부터 1시간 코스로 진행된다. 층별로 설치된 전시를 가이드와 함께 톺아보고 무대 위에서 아리아 연주를 감상한다.

이번 프로그램은 안내 도우미 인솔에 따라 대구오페라하우스의 층별 로비에 마련된 전시를 관람하는 것으로 시작된다. 1층에는 베르디, 비제, 푸치니 등 유명 오페라 작곡가의 사진과 대표작품 소개와 소품이 있다. 2층에는 한국 최초의 가곡인 ‘동무생각’을 작곡한 박태준, 한국 최초의 창작 오페라 ‘춘향전’을 작곡한 현제명 등 대구가 배출한 유명 음악가들에 대한 소개와 대구 오페라의 연도별 역사가 전시된다. 3층에는 역대 대구국제오페라축제를 빛낸 개막작이 전시돼 있으며, 마지막으로 4층에는 오페라 ‘세비야의 이발사’ 공연 당시의 의상과 소품으로 꾸며진 오페라 포토존이 준비돼 있다.

투어 전후 현장 방역 등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 예방 계획도 철저하게 수립하고 있다. 사전신청을 통해 모집된 참가자들은 대구오페라하우스 출입 시 QR코드를 이용한 개인정보 확인과 마스크 착용, 체온 측정을 필수적으로 이행해야 하며 장소 간 이동 시에도 거리두기를 시행한다.

박인건 대표는 “유명 작곡가 소개를 시작으로 오페라 도시 대구의 시작과 명성, 실제 오페라 제작과정에 이르기까지 알차게 구성한 프로그램”이라며 “뜨거운 여름, 가족 및 친지와 함께 대구오페라하우스에 오셔서 피서와 극장 투어라는 두 가지 경험을 모두 누리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오상민 기자  ohsm3@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