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문화 투데이뉴스
국립해양생물자원관, 특별전 ‘초대받지 않은 손님’ 개최
‘초대받지 않은 손님’ 특별전 포스터. (사진=국립해양생물자원관 제공)

[레저신문=오상민기자] 국립해양생물자원관(관장 황선도)은 교란ㆍ유해 해양생물을 소재로 한 특별전시 ‘초대받지 않은 손님’을 3일부터 개최 중이라고 밝혔다.

해양생태계는 수많은 해양생물의 먹고 먹히는 관계, 공생하는 관계 속에서 안정된 균형을 이뤄왔다. 하지만 기후변화, 선박 이동, 양식어류 수입으로 지역생태계에 ‘초대받지 않은 손님’이 나타나기도 한다. ‘해양생태계교란생물·유해 해양생물(이하 교란·유해 해양생물)’이 그들이다.

‘초대받지 않은 손님’은 ‘해양생태계 교란 생물과 유해 해양생물의 관리 기술 개발’ 연구 결과를 대중에게 알리기 위해 기획된 특별전으로 ‘해양생태계의 보전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지정돼 있는 유해 해양생물 17종, 해양생태계교란생물 1종을 소개한다.

또한 이 해양생물들이 우리 삶에 어떤 영향을 주고 있는지와 해양수산부가 교란·유해 해양생물이 일으키는 문제와 피해에 대처하고 이를 관리하기 위해 어떻게 대응하고 있는지를 알려준다.

국립해양생물자원관 이창수 전임연구원은 “교란ㆍ유해 해양생물의 이야기를 다룬 이번 전시가 관람객들에게 해양생태계의 다양성과 균형의 소중함에 대해 새롭게 인식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오상민 기자  ohsm3@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