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문화 투데이뉴스
서울식물원, 윈터가든 축제 운영…유럽의 크리스마스를 서울서
서울식물원 윈터가든. (사진=서울시 제공)

[레저신문=오상민기자] 서울식물원이 겨울맞이 특별 전시와 행사를 연다.

서울시는 11일부터 2019 서울식물원 윈터가든 페스티벌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전시와 행사는 내년 1월 19일까지 진행된다.

먼저 서울식물원의 랜드마크인 온실에서는 색다른 트리와 열대식물의 향연이 펼쳐진다.

열대관에서는 우리나라에서 좀처럼 보기 어려운 열대난 30여 종을 만날 수 있다. 서울시는 난의 여왕이라 불리는 카틀레야를 비롯해 팔레놉시스, 심비디움, 온시디움 등 화려한 열대난을 가까이에서 보고 향을 맡을 수 있도록 연못 주변, 스카이워크를 중심으로 집중 전시했다.

지중해관에는 회전목마․스케이트를 타는 아이들과 오크통이 쌓인 와이너리, 트리를 옮기는 마부 등 하얀 눈이 내려앉은 미니어처 마을과 함께 자작나무집, 정글짐 모양의 대형 큐브트리가 전시된다.

야외 주제정원은 낙엽 진 겨울나무 사이 빅팟 눈사람과 산타클로스, 루돌프와 함께 여우, 곰, 펭귄 등 통나무 동물 포토존으로 단장했다.

19일부터 22일까지 프로젝트홀1에서는 크리스마스 마켓이 열린다. 유럽의 겨울음료 뱅쇼와 인테리어ㆍ생활소품 등을 판매하는 장이 열리고, 어린이가 직접 만든 수공예품을 내놓는 키즈마켓도 함께 진행돼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저물어가는 한해를 알차게 마무리 할 수 있도록 인문학 릴레이 콘서트도 마련했다. 생태, 미디어아트, 식물세밀화, 정원 등 분야별 인기 작가와 만나 지난 한 해를 되돌아보고 함께 새해 계획을 나눠보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17일 프로젝트홀2에서는 즐거운 하루 놀이형 전시가 시작된다. 야외활동을 하기 어려운 겨울철 어린이들이 작품 속으로 들어가 만지고, 조작하면서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전시로 운영된다.

이원영 서울식물원장은 “겨울에도 따스하고 싱그러운 연말 분위기를 느끼실 수 있도록 특별한 행사와 전시를 준비했다”며 “앞으로도 시민들이 식물, 식물문화를 다양하게 경험을 할 수 있는 이벤트를 지속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오상민 기자  ohsm31@yahoo.co.jp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관련기사 icon서울시, 돈의문박물관마을 2020년 작가갤러리 무료대관 참여 작가 모집 icon서울시, 2019년 서울우수한옥 8개소 인증…체부동 한옥 예안재ㆍ가회동 한옥 外 icon서울교통공사, 지하철 유실물 무인 물품보관전달함 운영 icon강남 스타일에 감춰진 풍경들…추억의 스낵카ㆍ영동전통시장ㆍ공유 하우스ㆍ아쿠아 샐러드 돈가스ㆍ평양식 갈비비지전골 外 icon서울시, 북촌서 ‘겨울과 만나는 북촌’ 행사 개최 icon한국민속촌, 겨울맞이 빙어잡이 체험 축제 14일 개막 icon고척스카이돔서 K-POPㆍ독립영화 무료 상영회 개최 icon서울시, 14일 천호공원 사계축제 ‘겨울 이야기’ 개최 icon제주허브동산, 크리스마스 선물 증정 이벤트 진행 icon구글코리아, 2019년 한국 및 글로벌 인기 검색어 순위 발표…한국 종합 1위는 ‘타노스’ icon직장인 연말 모임 1회당 평균 5만9000원 지출 icon서울함 공원, 겨울 특별 프로그램 진행…한강과 조선 수군의 역사 프로그램 外 icon여의도봄꽃축제, 올해 시민 참여도 1위 축제…서울세계불꽃축제ㆍ밤도깨비야시장 뒤이어 icon캐시비, 연말 이벤트 진행…영화관람권ㆍ스타벅스 디저트 세트ㆍ기프티콘 등 증정 icon한강 노들섬 스케이트장 제로페이 결제 시 30% 할인 혜택 iconLG생활건강, 오휘 데이쉴드 울트라 선블럭 UV 포스 출시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