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문화 투데이뉴스
경기 5악ㆍ가평 8경 운악산은 ‘경기의 소금강’…문진아ㆍ황려진, 현등사 일주문→마당바위→백호능선→정상까지
(사진=KBS ‘영상엘범 산’ 예고영상 캡처)

[레저신문=오상민기자] ‘영상앨범 산’이 뮤지컬 배우 문진아, 황려진과 함께 경기도 가평군 운악산을 오른다.

3일 오전 7시 25분 방송되는 KBS 2TV 시사ㆍ교양 프로그램 ‘영상앨범 산’ 703회에서는 ‘단풍꽃의 합창–가평 운악산’ 편이 전파를 탄다.

경기도 가평군은 산을 좋아하는 이들에게 천국 같은 곳이다. 경기도에 있는 군(郡) 중에서 두 번째로 넓은 면적에 전체의 80%가 산으로 이루어져 있기 때문이다. 가평의 이름난 산 가운데, 경기 5악과 가평 8경 중 하나로 손꼽히는 명산 운악산이 있다. 가을빛 짙게 물드는 계절, 뮤지컬 배우 문진아ㆍ황려진 씨가 ‘경기의 소금강’이라 불리는 운악산으로 향한다. 이동 코스는 현등사 일주문→마당바위→백호능선→운악산 정상(937m)으로 약 5시간 소요된다.

일행은 자라섬에서 여정을 시작한다. 자라섬은 우리나라 최초의 발전 전용 댐인 청평댐이 완공되면서 생긴 섬으로 시민들에게 녹색 쉼터이자 휴양지가 되어주는 곳. 수변을 따라 늘어선 나무들이 평화로운 풍경을 자아낸다. 특히 이 계절 자라섬은 구절초, 백일홍 꽃섬이 되어 설렘과 함께 마음에 위로를 전해 온다.

(사진=KBS ‘영상엘범 산’ 예고영상 캡처)

다음 날 본격적으로 운악산 산행에 나선다. ‘솟구친 암봉들이 구름을 뚫을 듯하다’ 해서 이름이 붙은 운악산은 정상을 중심으로 두 개의 능선으로 나뉜다. 각각 백호능선과 청룡능선으로 불리는 두 갈래의 길 가운데 일행은 그동안 잘 소개되지 않은 백호능선을 따라 오른다.

백호능선은 험준한 경사가 이어져 오르기 쉽지 않다. 하지만 산행길에 마주하는 가을빛이 일행의 마음속으로 스며들어 웃음꽃을 피운다. 돌계단을 지나 로프를 잡고 암벽 구간을 오르다 보면 멀리 보이는 암봉들이 하늘에 닿을 듯 웅장한 절경을 자랑한다. 험난한 바윗길을 거쳐 오른 마당바위에서 가을바람에 노래 한 소절을 실어 보낸다.

정상으로 향하는 마지막 계단을 올라 마침내 운악산 정상에 다다르는 일행. 온산에 붉게 타오르는 단풍이 이 계절 더없이 아름다운 꽃이 되어 일행을 반긴다. 낭만의 꽃섬 자라섬에서 화사한 단풍 옷으로 갈아입은 운악산까지 아름다운 열정을 품은 두 배우의 가을 산행을 이번 주 ‘영상앨범 산’에서 함께한다.

한편 ‘영상앨범 산’은 전문 산악인이 아니어도 누구나 쉽게 오를 수 있는 국내외의 명산을 찾아 자연이 주는 아름다움을 느껴보고 산과 더불어 살아가는 사람들의 다양한 모습을 보여주는 프로그램이다.

오상민 기자  ohsm31@yahoo.co.jp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