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문화 투데이뉴스
세종문화회관, 교통약자 시설 설치ㆍ개선
세종문화회관 계단 개선 후 모습. (사진=세종문화회관 제공)

[레저신문=오상민기자] 세종문화회관(사장 김성규)이 교통약자들의 원활한 공연 관람을 돕기 위해 다양한 시설을 설치ㆍ개선했다.

세종문화회관은 1978년도에 건립, 올해로 41년지 지난 공연장으로 건물 구조상 계단이 많이 있어 휠체어를 타고 이용하기엔 다소 불편하였다. 특히, 대극장 공연관람을 위해 휠체어를 타고 공연장으로 들어오기 위해서는 광화문 광장쪽 경사로를 통해서만 들어올 수 있었다.

이를 개선하기 위해 지난해 김성규 사장 취임 이후 감성적으로 편안한 공간, 시민들이 이용하기에 편안한 공간을 위해 ES(Emotional Safety) 추진단을 설치, 직원들이 직접 휠체어를 타고 곳곳을 돌아보며 세종문화회관 이용에 개선이 시급한 곳을 확인했다.

공연장으로 접근하는 동선, 공연장 티켓 안내, 물품보관소 등 휠체어 이용에 불편한 시설물을 개선했다. 교통약자들의 원활한 공연 관람을 위해 다양한 시설물의 설치 및 개선공사를 진했으며, 연말까지 지속적인 개선을 진행할 예정이다.

세종문화회관 김성규 사장은 “세종문화회관을 찾는 모든 시민들이 불편함 없이 이용하실 수 있도록 개선하는 것을 목표로 차근차근 개선하고 있다. 앞으로 달라질 세종문화회관을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오상민 기자  ohsm31@yahoo.co.jp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