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투데이뉴스
2019 제네시스 챔피언십 10일 개막…총상금 15억 놓고 최경주 등 샷 대결
2019 제네시스 챔피언십 대회 포스터. (이미지=현대자동차 제공)

[레저신문=오상민기자] 국내 최대 상금 규모의 2019 제네시스 챔피언십이 10일부터 나흘간 인천 송도의 잭 니클라우스 골프클럽 코리아에서 열린다.

올해로 3회째를 맞은 제네시스 챔피언십은 국내 남자 골프 활성화를 위해 제네시스 브랜드가 2017년부터 개최해온 대회다.

이번 대회는 2019년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 투어를 결산하는 자리로 국내 최고 상금인 15억원(우승상금 3억원)과 제네시스 차량, 2020 제네시스 인비테이셔널 및 2019 더 CJ컵 출전권 등 혜택이 걸려 있다. 참가 선수는 120명이다.

국내 최고를 지향하는 골프 대회답게 출전 선수도 화려하다. 3년 연속 제네시스 챔피언십에 참가하고 있는 최경주는 내년 시니어투어 입회를 앞두고 이번 대회에서 마지막 투혼을 발휘한다.

또한 2018-2019 시즌에서 아시아인 최초로 PGA 올해의 신인상을 수상한 임성재를 비롯해 2017년 제1회 제네시스 챔피언십에서 코스 레코드 타이를 기록(8언더파 64타)한 노승열, 지난 시즌 미국프로골프(PGA) 투어에서 인상적인 활약을 펼친 이경훈과 김민휘, 유러피언투어에서 떠오르는 신예로 주목받은 이민우도 국내 팬들에게 선전을 약속했다.

특히 이번 대회는 그 어느 해보다 까다롭고 어려운 조건으로 구성돼 선수들이 역대 최고 난이도의 경기를 치를 것으로 예상된다.

제네시스는 국내 최대 규모의 총 상금 외에도 대회 기간 내내 출전 선수들에게 숙박을 제공하고 선수 가족들을 위한 패밀리 라운지를 운영하며 선수들을 격려하기 위한 만찬 자리인 플레이어스 디너를 개최한다.

그뿐만 아니라 대회장을 찾는 갤러리를 위해 미쉐린 푸드존, 렉시콘 키즈시네마, 스크린골프, 미니올림픽 게임, 가상현실놀이터 등 풍성한 즐길 거리를 준비했다.

이외에도 케이윌, BMK 등 유명가수가 참여하는 재즈 온 그린 콘서트를 무료로 열어 지역 주민과 골프 팬들을 위한 축제의 장을 만들고 제네시스 시승 프로그램을 운영해 송도를 찾은 갤러리들이 제네시스 브랜드를 체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올해 제네시스 챔피언십에는 100명의 제네시스 브랜드 직원들이 직접 갤러리 안내와 참가 선수들의 스코어 기록 등 경기 진행을 위한 마샬(경기진행요원)으로 활동하며 인천 지역 주민들도 자원 봉사자로 나서서 눈길을 끈다.

아울러 제네시스는 유소년 골프 선수들의 꿈을 응원하고자 주니어 스킬스 챌린지를 7일 개최한다.

주니어 스킬스 챌린지는 초등학교 남자 선수들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프로선수의 코칭이 이루어진 후 팀별 경기가 펼쳐져 골프 꿈나무 선수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안겨줄 것으로 기대된다.

제네시스는 국내 골프 문화 확산을 위해 3년째 제네시스 챔피언십을 개최해오고 있다며 많은 골프 팬들이 대회장에 방문하셔서 골프 경기 관람과 함께 콘서트 등 다양한 문화 프로그램을 즐기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대회 입장 티켓은 공식 티켓 판매처인 티켓24와 대회 현장에서 구매 가능하며 대회 관련 정보는 2019 제네시스 챔피언십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오상민 기자  ohsm31@yahoo.co.jp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