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문화 데일리뉴스
학교 밖 청소년, 문화ㆍ예술로 사회와 소통…유유자적 아티스트 프로젝트 상반기 마무리
업사이클링 팝업북 프로젝트. (사진=서울시립청소년미디어센터 제공)

[레저신문=오상민기자] 서울시립청소년미디어센터가 GKL사회공헌재단과 4월부터 진행한 ‘유유자적 아티스트’ 프로젝트의 상반기 활동을 마무리한다. 유유자적 아티스트 프로젝트는 학교 밖 청소년들이 다양한 문화ㆍ예술을 경험하고 직접 창작 활동에 참여하며 사회와 소통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프로젝트이다.

학교 밖 청소년들은 업사이클링 팝업북, 사운드디자인, 영화프로젝트, 아트토이, 미디어콘텐츠 등 현직 전문가와 담당 선생님이 함께하는 5개 프로젝트에 참여했다

업사이클링 팝업북 프로젝트에서는 정크아트와 업사이클링 소재의 버려진 그림책을 팝업북으로 재탄생시키거나 자신이 좋아하는 그림책을 읽고 팝업 기술을 활용해 ‘나만의 팝업북’을 만들었다

사운드 디자인 프로젝트에서는 사운드 디자인의 전반적인 제작과정 이해 및 가상 악기를 활용한 영상 음악을 제작했다. 전문가를 통해 현장의 이야기와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커리큘럼으로 구성돼 사운드영상 창작과 단편영화 사운드 편집활동으로 해당 분야의 전문성을 키웠다.

영화 프로젝트에서는 시나리오, 촬영, 장비 등 영화의 제작과정을 이해하고 직접 현장에서 촬영과 편집을 실습하며 영화를 제작했다. 아트토이 프로젝트에서는 디자인 스케치부터 조형, 샌딩, 복제, 도색 등 전문적인 4단계를 거쳐 나만의 아트토이를 제작했다. 또 미디어 콘텐츠 프로젝트에서는 영상 기획ㆍ촬영ㆍ편집 등의 제작 과정을 배우기 위한 커리큘럼을 학교 밖 청소년들의 기획으로 마련하는 등 참여자 주체의 프로젝트가 운영됐다.

이번 프로젝트는 더 많은 학교 밖 청소년을 발굴하기 위해 검정고시 고사장 및 접수장 현장에서 아웃리치 활동을 진행했고 현장의 소리를 수렴하여 하반기 운영에 적극 반영했​다. 하반기 활동 관련 자세한 활동 내용은 서울시립청소년미디어센터 홈페이지(http://www.ssro.net)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정연 서울시립청소년미디어센터 관장은 “학교 밖 청소년들이 기회의 불균형을 경험하지 않고 양질의 교육과 함께 자립적인 미디어 주체로 설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원할 것”이라고 향후 계획을 밝혔다.

오상민 기자  ohsm31@yahoo.co.jp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