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관광레저종합 투데이뉴스
“일주일 빨지 않아도 OK” 친환경 티셔츠 실버라이닝 론칭
(사진=더뉴히어로즈 제공)

[레저신문=오상민기자] 국내 최초로 옥수수 섬유로 만든 양말 브랜드 콘삭스를 론칭한 소셜벤처 ㈜더뉴히어로즈가 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실버라이닝을 론칭했다.

실버라이닝은 기존의 티셔츠와 달리 오랜 시간 동안 빨지 않아도 냄새가 나지 않고 상쾌한 느낌을 유지할 수 있다는 게 업체의 설명이다. 세탁과 건조 과정에서 발생하는 심각한 환경문제 해결이 제품 개발 배경이다.

실버라이닝은 코어사를 은 99%로 360° 코팅한 기능성 섬유와 오가닉 코튼을 혼방한 원단을 사용한다. 거친 화학적 반응으로 결합한 기존의 은 나노섬유와 달리 제품의 수명이 다할 때까지 은의 기능성을 유지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평균 260만여 개의 땀샘에서 분출되는 땀은 체온을 조절하고 인체를 편안한 상태로 유지시켜주지만 땀이 섬유와 접촉하면서 박테리아가 번식하기 좋은 조건인 습도와 온도를 조성하며, 그렇게 증식된 박테리아는 심각한 악취를 유발하게 된다. 하지만 실버라이닝의 은 섬유가 박테리아의 세포벽을 무너뜨려 악취를 발생시키는 박테리아와 악취를 99.9% 제거해 언제나 상쾌한 느낌을 유지시켜준다는 것이다.

실버라이닝은 “일주일 동안 빨지 않아도 상쾌한 느낌을 줄 수 있다”며 “세탁을 절반으로 줄일 것을 권장한다”고 말했다.

오상민 기자  ohsm31@yahoo.co.jp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