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관광레저종합 투데이뉴스
서울로 팝업스토어 운영…청파서계 봉제ㆍ염천교 수제화 전시ㆍ판매
이음 패션쇼. (사진=서울시 제공)

[레저신문=오상민기자] 서울시는 이달 17일부터 6월 30일까지 서울로 7017 목련마당에서 서울역 일대 대표 제조산업인 청파서계 봉제, 염천교 수제화 제품을 전시 판매하는 서울로 팝업스토어를 운영한다.

이번 팝업스토어에서는 20~30대를 타깃으로 모던&컨템포러리 콘셉트의 여성복과 캐주얼복,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한복 등 ’19년 서울로팝 S/S 컬렉션 30종의 의류와 6종의 수제화를 선보인다.

2017년에 시작해 3년째를 맞는 서울로 팝업스토어는 의류와 수제화 각각의 콘셉트로 분리 운영했던 기존의 방식에서 탈피해 기획 단계부터 디자인, 제작에 이르기까지 디자이너와 장인들이 협업하여 특화상품을 공동 제작했다.

이번 서울로 팝업스토어에서는 서울역 일대 도시재생지역의 봉제ㆍ수제화 제품 외에 해방촌 도시재생지역의 니트 등 다른 도시재생지역의 제품을 함께 홍보하고 판매하는 공간을 마련하고, 팝업스토어 공간 구성에도 변화를 꾀했다.

서울시는 보다 많은 시민들의 방문과 참여를 유도하기 위한 다양한 온ㆍ오프라인 이벤트도 진행할 예정이다. 팝업스토어에 방문해 의류를 직접 입어보고, 입은 모습을 해시태그와 함께 SNS에 업로드하면 소정의 참여자를 선정해 착용했던 의류를 증정하는 SNS 착장 이벤트를 진행한다.

서울역 일대 도시재생지역에서 주민공동체사업가 바리스타 과정을 수료한 새내기 바리스타들이 참여하는 위클리카페와 연계한 SNS 참여 이벤트도 열린다. 아울러 참여 디자이너들이 직접 시민들에게 제품 콘셉트와 제작과정 등을 설명하고 코디를 제안하는 ‘일일 패션 가이드’도 진행된다.

한편 서울역 일대의 대표 제조산업인 청파서계 봉제 산업은 1960년대부터 남대문 시장을 중심으로 명동의 고급의류 제작 등 디자인과 기술력이 우수한 제품을 생산해왔다. 염천교 수제화 거리는 100년의 역사를 지니고 있는 우리나라 대표 수제화 거리이자 최초의 수제화 거리로 2013년 서울미래유산으로 지정됐다.

강맹훈 서울시 도시재생실장은 “서울역 일대의 대표적 지역제조산업인 봉제ㆍ수제화 산업의 활성화를 위해 열리는 서울로 팝업스토어에 올해는 해방촌 등 타 도시재생지역 상품도 전시ㆍ판매된다”며 “서울역 일대를 비롯한 서울시 도시재생지역에서 생산되는 양질의 제품을 홍보하는 기회는 물론 서울로 방문객 증가에도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상민 기자  ohsm31@yahoo.co.jp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