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골프존, 1분기 연결 매출 605억 원 기록, 전년 동기 대비 39.1% 증가

스크린골프 전문기업 ㈜골프존(215000, 대표이사 박기원)은 2019년 1분기 잠정 실적을 발표했다. 1분기 매출은 605억 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39.1% 증가하였으며 영업이익은 152억 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44.9%가 늘었다.
이는 골프존 가맹사업 확대에 따른 시스템 판매 매출 증가와 마케팅 차별화가 주된 원인으로 분석된다. 이와 함께 골프 인구수 증대 및 미세먼지 위험으로 바깥 활동이 줄어들며 실내에서 즐길 수 있는 스크린골프 라운드 수가 증가한 것도 실적 호조를 이끌었다는 평가다.
특히 독보적인 기술력을 선보이고 있는 가맹전용 상품 ‘투비전’ 시스템의 판매 성과가 1분기 매출 및 영업이익의 성장을 견인했다는 분석이다. 현재 투비전의 영업 시스템은 4월 기준 전국 6000여 개가 넘어섰다.

 

임동호 기자  dh5190@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동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