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용품 신제품
X 트랙션의 접지력과 투어360의 위대함 그 능력을 보여준다아디다스골프, 투어360 XT/SL 보아 골프화 출시

아디다스골프(대표이사 애드워드 닉슨)에서 완벽한 접지력을 보여주는 골프화를 선보였다.
흔들림 없는 스윙을 위한 완벽한 접지력과 라운드 내내 편안한 착용감을 보여주는 ‘투어360 XT/SL 보아(TOUR360 XT/SL BOA)’는 올 한해 골퍼의 시선을 집중시킬 전망이다. 
‘투어360 XT/SL 보아’는 골프화의 퍼포먼스를 한 차원 높인 자사 골프화 프랜차이즈인 ‘투어360(TOUR360)’의 최신 모델이다. 아디다스골프만의 강점이자 ‘투어360’ 라인의 메인 기술력인 ‘360랩(360WRAP)’을 강화해 편안한 착용감과 안정적인 핏을 제공하는 골프화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X자 형태의 밑창이 특징인 이번 신제품은 아웃솔 전체에 걸쳐 ‘X-트랙션(X-Traxion)’시스템이 전략적으로 분배되어 뛰어난 접지력을 제공한다. ‘X-트랙션’은 8개의 면으로 구성된 X자 형태의 돌기가 지면에 깊이 파고들어 어떠한 환경의 지면에도 안정감 있게 발을 잡아준다. 또한 골프화 중앙부가 X자 형태로 뒤틀리게 되어 있어 스윙할 때 더욱 향상된 안정성과 컨트롤이 가능해진 점도 중요한 특징 중 하나이다. 

발바닥 전체를 받쳐주는 부스트(BOOST) 쿠셔닝은 발가락 끝부터 뒤꿈치까지 전면 배치하여 궁극의 편안함과 에너지 반환율을 제공한다. 이로인해 골퍼의 피로감을 최소화시켜 안정된 라운드를 돕는다. 또한 뒤꿈치에 있는 부스트 조각들은 이전보다 약간 더 넓어졌고, 바닥의 구멍은 조금 더 넓은 부분으로 재배열해 안정감과 편안함을 극대화시켰다. 부스트를 전체적으로 더 낮게 설계 한 것은 퍼가 지면의 힘을 더 가까이 받을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여기에 한국 골퍼들이 선호하는 보아(L6 BOA®)시스템도 적용했다. 어퍼 상단의 가운데 버튼을 돌리기만 하면 본인의 발에 꼭 맞게 조일 수 있다. 2019년 새롭게 선보이는 아디다스골프의 ‘투어360 XT/SL 보아’에 관련된 자세한 정보는 아디다스골프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정찬필 기자  gvd23@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찬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