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문화 투데이뉴스
서울국제디지털페스티벌 이달 27일 개막
(이미지=서울시 제공)

올해로 3회를 맞은 2018 서울국제디지털페스티벌이 오는 27일부터 31일까지 개포디지털혁신파크와 동대문디자인플라자 등에서 열린다.

올해 슬로건이 ‘우리가 바꾸는 디지털 서울(We Digitalize SEOUL)’인 만큼 다양한 시민참여 행사가 진행된다. 청소년 메이커들이 한 자리에 모이는 서울 메이커 2018, 글로벌 스마트 서울 컨퍼런스(도시의 혁신과 도전), Tech X City 디지털 기술체험 행사를 비롯해 교통ㆍ환경 등 도시문제 해결을 위해 서울시와 유엔이 공동으로 진행하는 도시문제해결 청년창업대회가 5일간 진행된다.

먼저, 27일부터 이틀간에는 개포디지털혁신파크에서 청소년들의 상상력을 통해 미래 서울의 모습을 그려보는 청소년 메이커 페스티벌 서울 메이커 2018과 마이크로비트 등을 활용한 기초 디지털 교육을 배울 수 있는 디지털 리더스 캠프가 열린다.

29일부터 이틀간에는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살림관 2층 크레아에서 도시문제해결을 테마로 시민들이 생각하는 도시문제를 청취하고 디지털에 대한 시민의 인식을 고취시키는 디지털 기술체험 ‘Tech X City’가 열린다.

30일에는 2018 스마트 서울 컨퍼런스가 진행된다. 디지털 혁신 생태계에 대하여 혁신 주체의 도전과 실패를 주제로 도시혁신의 과정과 현실적인 어려움을 나누는 시간으로 운영된다.

컨퍼런스 당일에는 미국, 말레이시아, 유럽 등 도시혁신 기관이 참여하는 글로벌 디지털 혁신협의체 출범식이 진행된다.

31일에는 성수동 헤이그라운드에서는 서울시 도시 문제를 해결하고 유엔의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달성을 위한 글로벌 창업경진대회가 개최된다. 본선에 진출한 국내·외 30개 스타트업이 그린 에너지, 도시 모빌리티, 사회안전 등 도시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혁신적인 아이디어를 선보인다.

이치형 서울디지털재단 이사장은 “이번 페스티벌은 서울시가 스마트시티로써 나아갈 발전 방안을 논의하고, 디지털을 주제로 시민들이 함께 즐기는 자리가 될 것”이라며 “도시혁신 핵심 동력인 시민의 관심과 참여를 높이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오상민 기자  ohsm31@yahoo.co.jp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