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관광레저 여행
여행박사, 교통약자 위한 배리어 프리 여행 ‘휠링투어(Wheeling Tour)’ 선봬출국부터 입국까지 휠체어 사용자를 위한 여행 안내 도운다
[사진=여행박사 제공]

[레저신문=왕진화 기자] 여행박사가 교통약자를 위한 여행, ‘휠링투어’를 기획하고 누구나 쉽게 떠날 수 있는 여행을 선보인다고 지난 12일 밝혔다.

여행박사의 휠링투어(Wheeling Tour)는 바퀴 '휠(wheel)'과 치유라는 뜻의 '힐링(healing)을 결합하여 만들어진 배리어 프리(Barrier Free) 여행을 말한다. 현재 휠링투어로 선정된 여행지는 일본 후쿠오카, 돗토리, 국내 제주도 총 세 곳이다.

전 일정 자유여행으로 항공과 숙박 그리고 휠체어가 탑승할 수 있는 전용 차량으로 구성됐으며 △비행기 이용방법 △배리어프리 호텔 △배리어프리 관광지 △여행지 이동 방법 등 출국부터 입국까지 필요한 여행 정보가 제공된다.

타 여행 상품과 가장 차별화된 부분은 바로 상담이다. 해당 여행지의 전문 여행 플래너와 휠체어 사용자가 함께 현지답사를 통해 직접 체험한 생생한 정보를 안내한다. 실제 휠체어 사용자가 아니라면 놓칠 수 있는 부분까지 고려하여 여행 상담을 돕기 때문에 여행 계획 시 불편함을 최소화 할 수 있다.

여행박사 관계자는 “그동안 여행박사에서 진행했던 여러 사회공헌 여행을 통해 장애인 여행에 대한 필요성을 공감하게 되어 배리어프리 여행을 기획하게 되었다”며 “이번 상품을 통해 다양한 무장애 여행정보를 접하고 휠체어를 타도 갈 수 있는 곳이 많다는 것을 직접 체험해 보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여행박사는 지난해 ‘휠링투어 후쿠오카’ 여행 가이드북을 발간해 무료 배포하고 있으며, 곧이어 제주와 돗토리 여행 가이드북도 발간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www.tourbaksa.com)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왕진화 기자  wjh9080@naver.com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왕진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