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회원권 시황분석
[한 주의 회원권시장 읽기] 남북정상회담 소식으로 금강산 아난티의 상승

4월 셋째주는 둘째주에 이어 수도권 하락종목이 늘어난 한주였다.
그 간의 상승이 컸던 종목은 하락을 이어갔고, 지난주 상승종목들의 추가 상승이 이어졌다. 수도권 골프장 중 여주, 광릉, 레이크우드가 지난주에 이어 상승장을 이끄는 상황이고, 반대로 골드, 리베라, 수원, 인천국제는 하락이 이어진 한주였다. 
강원권의 용평을 제외한 남북정상회담 소식으로 금강산 아난티의 상승이 이루어졌고, 충청권과 호남권, 영남권의 일부종목의 상승이란 점에서 수도권과 반대양상이다.

●초고가대 - 보합세
드디어 이스트밸리의 호가가 7억원에 올라섰다. 아직 매물과의 갭차이는 있지만 호가차이는 좀더 줄일것으로 보인다. 남부는 6억5천을 지키고는 있지만 매수호가는 그대로인 상황이고, 반대로 렉스필드는 매수호가는 올라갔지만 매물이 거의 없다. 

●고가대 - 보합세
고가대 회원권들의 보합세가 이어졌다. 신원과 아시아나의 매물이 나오고 그간의 상승이 컸던 만큼 매수층의 관망세가 이어지고 있다. 지난주에 이어 화산과 우정횔스 역시 마찬가지로 갭차이만 일부 줄인 상황이다. 

●중가대 - 보합세
뉴서울을 비롯해 팔팔,기흥,제일 모두 보합세을 보였다. 매도매수 모두 시장의 눈치보기인지 본격적인 시즌으로 저가 매수층 또한 두터워지고 있다. 남서울은 매물이 늘며 하락폭이 컸고, 강북권의 레이크우드는 상승을 이어간 가운데 서서울은 1억에서 움직임이 둔해진 양상이다. 

●저가대 - 혼조세
저가대 회원권의 보합세는 이어지고 있지만, 플라자용인의 오름세가 잠시 주춤하며 보합세를 보였고, 한원은 3200만원을 유지 중이다. 여주와 광릉의 상승이 이어졌지만 골드와 수원, 한성 등 용인권 저가골프장의 매물이 이어진 것도 반대양상이다. 

●지방권 - 상승세
지난주에 이어 충청권 상승이 이어진 한주였다. 떼제베골프장 반환으로 인한 주변골프장의 매수로 그랜드, 세종에머슨, 에머슨cc 가 지난주에 이어 오름세다. 본격적인 시즌에 돌입하면서 영남권은 매물만 나오면 바로 매수하려는 대기 매수가가 늘고는 있지만 여전히 매물이 없고, 동래베네스트와 부곡,부산cc 매수가가 올랐다. 제주권시장은 에버리스의 하락이 이어진 가운데 오라의 매수문의는 늘었지만 가격변동은 없다. 
노현호 이사 동부회원권

레저신문  webmaster@golftimes.co.kr

<저작권자 © 레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레저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